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8.07 00:15

찬양 494회

깊은 밤 깊은 아픔

내 마음의 노래 11장




1. 

깊은 밤 깊은 아픔 주 떠난 많은 시간 

수 많은 방황 속에 난 다시 돌아 갈 수 없다고 

탄식과 눈물이 흐르지만 주 날 받아 주실까 

주저하며 멈춰 서 있을 때 주 날 먼저 찾았네


2. 

네 곁에 늘 있단다 어두움 그 속에도 

난 언제나 기다리고 있지 네가 돌아 오기를

걱정마라 사랑의 아들아 내 품으로 오거라 

내 품 안에 쉼을 누리거라 난 너를 기다렸다.


3. 

이제는 주 따르리 그 품에 안식하며 

다시는 내 길을 가지 않고 주와 동행하리라

여호와 이레 날 도우셨네 날 사랑한 하나님 

내 앞에 어떤 환경이 와도 사랑의 주 따르리




지방교회 찬송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