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07 19:15
마5:22 그러나 나는 여러분에게 말합니다. 형제에게 화내는 사람마다 심판을 받게됙고, ..... 창 39:9 이 집에서 나보다 더 큰 사람은 없습니다. 주인님이 나에게 손대지 못하게 하신 것이 아무것도 없지만 마님만은 손대지 못하게 하셨습니다. 왜냐하면 마님은 주인님의 아내이시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내가 어똫게 이런 큰 악행을 저지르고 하나님께 죄를 지을 수 있겠습니까 ?  12  ....요셉은 자기 옷을 그녀의 손에 버려둔 채 밖으로 도망쳤다. 요셉의 형들의 분노는 요셉에게 생명의 곡식 단으로 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였다. 요셉의 모든 형들이 분노라는 물속에 빠져 있는 동안, 성숙한 생명의 다스리는 방면을 대표하는 요셉은 생명의 곡식 단으로서 살아, 인간의 분노라는 죽음의 물에서 벗어났다. 하나님의 영감 아래 기록된 이 말씀은 이 곡식 단 안에 얼마나 많은 생명이 있었는가를 나타내기 위한 배경으로 타락한 인간의 분노를 사용한다. 이 곡식단은 생명으로 충만했다. 다른 모든 사람들이 인간의 분노라는 죽음의 물 속에 빠져 있었을 때 , 이곡식단은 죽음의 상황에서 빠져나와 살아남았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침에누림  (0) 2018.05.07
아침에누림  (0) 2018.05.07
아침에누림  (0) 2018.05.07
아침부흥  (0) 2018.05.07
아침부흥  (0) 2018.05.07
요셉의 일생은 그리스도의 일생의 복사판이었다.  (0) 2018.05.0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