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09 13:40
창48:14 그런데 이스라엘은 에브라임이 작은 아들인데도 오른손을 내밀어 에브라임의 머리 위에 얹었고, 므낫세는 큰아들인데도 왼손을 므낫세의 머리 위에 얹었다. 이스라엘은 통찰력 있게 그의 손을 얹었다. 고전 7:40 그러나 내 의견에는 과부로 지내는 것이 더 복된 것입니다. 나는 나에게도 하나님의 영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야곱의 빼앗는 손은 결국 촉복하는 손이 되었다. 창세기 25장에서 우리는 야곱이 어머니의 태속에 있었을 때조차도 빼앗는 일을 한 것을 본다. 야곱은 얼마나 능숙하게 배앗는 일을 잘 하였는지 ! 그러나 창세기 47장과 48장에서는 이 빼앗는 수 손이 축복하는 손이 되어, 사람들을 하나님의 임재 안으로 이끌고 하나님을 사람들 안으로 공급하여 사람들이 하나님을 누리도록 하게 하는것을 본다. .....여기서 우리는 생명의 성장과 성숙할 필요가 있다. 이것은 우리가 그리스도로 채워져 다른 이들을 축복할 수 있는 사람이 되기 위한 것이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침에 누림  (0) 2018.05.09
오 완전한 구원  (0) 2018.05.09
아침에누림  (0) 2018.05.09
아침에누림  (0) 2018.05.09
아침에누림  (0) 2018.05.09
아침에누림  (0) 2018.05.07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