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Isaac yim 2018.04.26 18:17

 

워치만니 형제님은 교회가 고린도전서 14장에 밝혀진 대로 집회하는 것에 대한 계시를 보았다. 이 계시에 따르면 온 교회가 모일 때, "각 사람이....가지고 있고"(26절) 라고 말한 대로, 각 성도가 함께 모일때 뭔가 함께 나눌 것을 이미 가지고 있어야 한다. 니 형제님은 이러한 종류의 집회를 '상호성 집회'라고 말했다. 이러한 집회는 한 사람이 말하고 나머지는 듣는 전통적인 방식에 따른 것이 아니다.

 

그러나 1세기 무렵부터 전통적인 집회방식이 교회안에서 점차적으로 보편적인 집회가 되었고, 기독교 실행의 주요구조가 되었다. 만약 기독교에서 한사람이 말하고 나머지는 듣는 집회를 없애 버린다면 기독교의 구조전체가 무너질 것이다. 니 형제님은 이러한 집회가 성경적인 것이 아닌 열국의 풍습(왕하17:8)에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4.26 19:29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멘 매 집회마다 모일때마다 상호성을 갖게하소서

  2.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스마일은혜 2018.04.26 19:34 신고  Addr  Edit/Del  Reply

    좋은땅이신 그리스도를 우리 모두가 부지런히 경작하여 교회가 모일 때마다 "각 사람이....가지고" 있게 햐소서.

  3.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4.26 20:47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멘 각 사람이 ... 가지고 있고. 가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