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07 17:05
성경말씀  

(고후12:9) 그러나 주님은 나에게 말씀하셨습니다. “나의 은혜가 너에게 충분하다. 왜냐하면 나의 능력은 사람이 약할 때에 온전하게 나타나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나는 그리스도의 능력이 나에게 장막으로 드리워지도록 오히려 나의 약한 것을 더더욱 기쁘게 자랑하겠습니다. 

 오늘의 만나

 
 ‘은혜’는 우리가 부활 안에 살 수 있도록 생명주는 영이 되셔서 부활 안에서 과정을 거치신 삼일 하나님을 우리 안으로 가져오시어 우리의 생명과 생명 공급이 되시는, 부활하신 그리스도입니다. 그러므로 은혜는 우리에게 생명과 모든 것 되신 삼일 하나님입니다. 죄인 중의 괴수인 다소의 사울이 가장 앞선 사도가 되어 모든 사도들보다 더 많이 수고한 것은 바로 이 은혜로 말미암은 것입니다. 이 은혜로 말미암은 그의 사역과 생활은 그리스도의 부활에 대한 부인할 수 없는 간증입니다. 주님의 은혜가 확대되게 하려면 우리의 고난이 필요합니다. 주님의 온전한 능력을 보여 주려면 우리의 약함도 필요합니다. 그러므로 사도는 주님의 능력이 자기 위에 장막을 치도록 자기의 약함을 가장 기쁘게 자랑하곤 했습니다. 은혜는 공급이고, 능력은 은혜의 힘 곧 재능입니다. 둘 다 부활하신 그리스도로서, 그분은 우리의 누림을 위하여 우리 안에 거하시는 생명주는 영이십니다.
출처 : 내 마음의 보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07 17:00
성경말씀  

(시119:147~148) 내가 새벽 전에 부르짖으며 주의 말씀을 바랐사오며 주의 말씀을 묵상하려고 내 눈이 야경이 깊기 전에 깨었나이다 

 오늘의 만나

 
 뮐러(Muller)는 세상을 떠나기 전에 자기 자신의 경험에 관한 보배로운 글을 썼습니다. 그는 수 년간 매일 아침 일찍 일어나서 먼저 기도하고 성경을 읽었습니다. 그의 기도 시간은 일어나서부터 아침 식사 할 때까지였습니다. 그는 십오 분, 혹은 삼십 분 정도 기도한 후에야 하나님의 임재 안에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후에 그는 순서를 바꾸어서 먼저 성경을 읽은 다음에 기도를 했습니다. 성경을 읽는 것이 일어나서 가장 먼저 하는 일이 되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묵상하며 속사람이 필요한 양식을 찾았습니다. 몇 분 지나지 않아서 그는 하나님의 임재 안에 들어갔습니다. 자신의 약함을 인정하고 은혜에 감사하며 찬송하고 기도했습니다. 그는 다음과 같은 결론을 내렸습니다. ‘하나님의 자녀들이 매일 아침 우선적으로 해야 할 일은 먼저 속사람을 위해 양식을 구하는 것이다. 속사람의 유일한 양식은 하나님의 말씀이다. 만일 하나님의 말씀이 없다면 기도도 공허하게 된다.’
출처 : 온전케하는 예화들1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07 16:55
성경말씀  

(요일2:1~2) 나의 어린 자녀 여러분, 내가 여러분에게 이러한 것들을 써 보내는 것은 여러분이 죄를 짓지 않도록 하려는 것입니다. 만약 어떤 사람이 죄를 짓는다면, 우리에게 아버지와 함께하시는 변호자께서 계시니, 곧 의로우신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그분은 우리의 죄들에 대한 화해 제물이시며, 또한 우리의 죄들뿐만 아니라 온 세상에 대한 화해 제물이십니다. 

 오늘의 만나

 
 위의 말씀에서 ‘죄를 짓지 않도록’과 다음 문장에 있는 ‘만약 어떤 사람이 죄를 짓는다면’이라는 말씀은 거듭난 믿는 사람들이 여전히 죄를 지을 수 있다는 것을 가리킵니다. 믿는 사람들이 신성한 생명을 소유하고 있을지라도 신성한 생명으로 살지 않고 그 교통 안에 거하지 않는다면 여전히 죄를 지을 수 있습니다. 주 예수 그리스도는 우리의 구속을 위해서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요구를 만족시키시고 우리와 하나님 사이의 관계를 화해시키기 위해서, 우리의 죄들을 위한 희생제물로서 자신을 하나님께 드렸습니다. 그러므로 그분은 하나님 앞에서 우리를 화해시키기 위한 희생제물이십니다. 주 예수님은 우리의 죄들뿐만 아니라 온 세상을 위한 화해 제물이십니다. 그러나 이 화해는 주님을 믿고 영접하는 것을 조건으로 합니다. 믿지 않는 사람들이 이 화해의 효능을 체험하지 못하는 것은 그 화해에 결함이 있기 때문이 아니라 믿지 않기 때문입니다.
출처 : 내마음의 보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07 16:50
성경말씀 

(갈3:14) 그것은 아브라함의 복이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이방인들에게 이르게 하고, 또 약속하신 그 영을 우리가 믿음을 통해 받을 수 있도록 하려는 것입니다. 

 오늘의 만나

 
 바울은 이방인에게 미치는 아브라함의 복을 성령이라고 말합니다. 성령은 하나님께서 모든 나라를 위하여 아브라함에게 약속하신 축복이라는 것과 그리스도를 믿는 사람들이 받은 축복이라는 것을 가리킵니다. 성령은 복합된 영이고 사실상 삼일성 안에서 성육신, 십자가에 죽으심, 부활, 승천, 강림의 과정을 거치신 하나님 자신이시며 이는 우리가 그분을 생명과 모든 것으로 영접할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입니다. 이것이 하나님의 복음의 초점입니다.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약속하신 축복의 물질적인 방면은 좋은 땅이었고 이것은 모든 것을 포함한 그리스도의 예표였습니다. 그리스도는 결국 모든 것을 포함한 생명 주는 영으로 실제화 되었으므로 약속된 영의 축복은 아브라함에게 약속하신 땅의 축복과 일치합니다. 사실상 그리스도께서 우리의 체험 안에서 실제화된 분이신 성령은 우리가 누리기 위한 하나님의 풍성한 공급의 근원이 되는 좋은 땅입니다.
출처 : 내마음의 보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