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햅시바 2019.09.04 18:14

21:7 그러자 예수님께서 사랑하시던 그 제자가 베드로에게 ``주님이십니다.!`` 라고 하니, 시몬 베드로는 옷을 벗고 있다가 주님이시라는 말을 듣고서, 겉옷을 두르고 바다에 뛰어들었다.

8 그러나 다른 제자들은 육지에서 거리가 그리 멀지않은 이백 규빗 정도 되는 곳에 있었으므로, 작은 배를 타고 물고기가 든 그물을 끌고 나왔다.

9 그들이 육지에 올라와서 보니, 거기에 숯불이 있는데 그위에 생선이 놓여 있었으므로 떡도 있었다.

10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여러분이 방금 잡은 생선을 몇마리 가져오십시오.``

11 시몬 베드로가 올라가서 그물을 육지로 끌어올리니 큰 물고기가 가득하였으며, 백쉰세 마리나 되었다. 그렇게 많았으나 그물은 찢어지지 않았다.

12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와서 아침을 드십시오.`` 제자들 가운데서 아무도 감히 그분께 ``누구십니까?`` 라고 여쭈는 사람이 없었는데, 왜냐하면 그분께서 주님이시라는 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13 예수님께서 오셔서 떡을 집으시어 그들에게 주시고, 생선도 그렇게 하셨다.

14 예수님께서 죽은 사람들 가운데서 살아나신 후에 제자들에게 나타나신것은 이번이 세번째였다.

이것은 주님께서 자신이 부르신 사람들의 필요를 은혜롭게 돌보아 주신다는 것을 가리킨다. 주님께서 공급하신 떡은 육지의 풍성을 대표하고, 생선은 바다의 풍성을 대표한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9.04 00:15

찬양 514회

우리는 주의 목적을 위해



1. 

주리는 주의 목적을 위해 교회에다 바쳐

교회의 행동 따라서 모두 하나로 움직여 


후렴: 항상 성령을 따라 하나로 움직여

항상 영안의 주님 온전히 따르네


2. 

우리는 다만 따르는자들 훈련받는자들

자신 높이길 원하지 않네 성령만 따르네


3. 

우리는 양떼 발자취따라 목자 손길 아래

교회 안에서 주님의 말씀 인도하심 누려


4. 

우리는 한눈 팔지 않고서 주님만 따르네

양떼가는곳 우리도 가네 어디든 언제든


5. 

우리 모든것 다 바쳐 왕국 잔치에 들어가

핍박과 고통 시험 있어도 다 물리치고서


6. 

내 목적 본 자 나를 따르라 주 말씀하실 때

우리는 다만 주를 따르네 온전히 끝까지




지방교회 찬송가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9.03 00:10

찬양 513회

He gives power to the faint

이사야 40:29-31

1

He gives power to the faint,

And to those who have no vigor

He multiplies strength.

  Though youths will faint and become weary,

And young men will collapse exhausted;

Yet those who wait on Jehovah

Will renew their strength;

They will mount up with wings like eagles;

They will run and will not faint;

They will walk and will not become weary.


2

To wait on the eternal God

Means that we terminate ourselves.

That we stop ourselves with our living, 

Our doing, and activity;

Receive God in Christ

As our life, our person, replacement.

Receive God in Christ

As our life, our person, replacement.

Verses 1 and 2 can be sung together.





지방교회 찬송가

posted by 햅시바 2019.09.02 06:26

21:1 그후에 예수님께서 디베랴 바닷가에서 다시 제자들에게 자신을 나타내셨는데, 그 경위는 이러하다.

2 시몬 베드로와 디두모라 하는 도마와 갈릴리 가나 사람 나다나엘과 세베대의 두 아들과 또 제자들 가운데 다른 두사람이 함께 있었는데,

3 시몬 베드로가 그들에게 나는 고기를 잡으러 가겠습니다.라고 하니 그들이 베드로에게 말하였다.``우리도 함께 가겠습니다.`` 그들이 나가서 배를 탔으나 그날 밤에는 아무것도 잡지 못하였다.

4 동이 틀무렵 예수님께서 바닷가에 서 계셨다. 그러나 제자들은 그분이 예수님이신 줄 알지 못하였다.

5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어린 자녀들이여, 여러분에게 먹을 물고기가 좀 있습니까? 라고 하시니 그들이 대답하였다. ``없습니다.``

6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물을 배 오른편에 던지십시오 그러면 잡힐것입니다.`` 그래서 제자들이 그물을 던졌더니 고기가 너무 많아서 그물을 끌어 올릴수 없었다.

아침은 고기잡이에 적합한 시간이 아니었지만, 그들이 주님의 말씀에 순종하여 그물을 던졌을때, 그들은 물고기를 아주 많이 잡았다. 확실히 이것은 기적이었다. 주님께서 물고기들에게 제자들의 그물로 들어가라고 명령하셨던 것이 틀림없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9.02 00:15

찬양 512회

들어보라 천천만만

한국어 110장



들어보라 천천만만 뇌성같이 외치며 

하나님의 어린양을 높이는 저 찬송을


하늘에서 모든 회중 우리 구주 찬양해 

모든 입이 주 예수를 시인하며 찬양해


우리 마음 향연처럼 보좌 향해 오를 때 

모든 무릎 아들 향해 꿇고 경배드리네


영광이신 아들을 나타내는 아들은 

영광의 광채요 또한 본체의 형상이라


하나님은 선포하네 그의 모든 지혜로 

그의 아들 그와같이 존귀함을 선포해


우리 안에 들어오려 성령으로 오신 주 

그의 역사 영원토록 찬양하고 찬양해


온전하고 견고하네 영광스런 새 창조 

안식 기쁨 누리게 해 만족스런 새 창조


주 은혜로 복음 얻어 구원받은 우리들 

이젠 다신 묶임 없고 다시 고통 없겠네


들어보라 하늘 위에 뇌성같은 찬송을 

우주 안에 충만하네 아멘 할렐루야





지방교회 찬송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