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햅시바 2021. 3. 31. 09:58

1:3 나는 여러분을 생각할 때마다 나의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4 여러분 모두를 위하여 간구할 때마다, 나는 항상 기쁨으로 간구합니다.

5 왜냐하면 여러분이 첫날부터 지금까지 복음의 확산을 위해 교통해 왔기 때문입니다.

6 여러분속에 선한 일을 시작하신 분께서 그리스도 예수님의 날까지 그것을 완성하실 것을 나는 확신합니다.

7 내가 여러분 모두에 대하여 이렇게 생각하는 것인 마땅합니다. 왜냐하면 여러분이 나를 여러분의 마음에 간직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내가 갇혀있을 때나 복음을 수호하고 확증할때나, 여러분 모두는 나와 함께 은혜에 동참한 사람들입니다

8 왜냐하면 내가 그리스도 예수님의 심장으로 여러분 모두를 얼마나 사랑하는지에 대해 하나님께서 나의 증인이 되시기 때문입니다.

성도들을 간절히 그리워할때, 사도는 그리스도의 부드러운 심장에서 그분과 하나였다. 바울이 그리스도를 누렸다는 말은 은혜를 공급하시는 그리스도를 그분의 심장안에서 누렸다는 의미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1. 3. 31. 00:15

20210331Hymn.mp3
5.33MB

 

출처 : Hymnal.net

 

1
Once it was the blessing,
  Now it is the Lord;
Once it was the feeling,
  Now it is His Word;
Once His gift I wanted,
  Now, the Giver own;
Once I sought for healing,
  Now Himself alone.
  All in all forever,
  Only Christ I’ll sing;
Everything is in Christ,
    And Christ is everything.

2
Once ’twas painful trying,
  Now ’tis perfect trust;
Once a half salvation,
  Now the uttermost;
Once ’twas ceaseless holding,
  Now He holds me fast;
Once ’twas constant drifting,
  Now my anchor’s cast.

3
Once ’twas busy planning,
  Now ’tis trustful prayer;
Once ’twas anxious caring,
  Now He has the care;
Once ’twas what I wanted,
  Now what Jesus says;
Once ’twas constant asking,
  Now ’tis ceaseless praise.

4
Once it was my working,
  His it hence shall be;
Once I tried to use Him,
  Now He uses me;
Once the pow’r I wanted,
  Now the Mighty One;
Once for self I labored,
  Now for Him alone.

5
Once I hoped in Jesus,
  Now I know He’s mine;
Once my lamps were dying,
  Now they brightly shine;
Once for death I waited,
  Now His coming hail;
And my hopes are anchored
  Safe within the veil.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1. 3. 31. 00: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1. 3. 31. 00:05

성경말씀
(요일2:1~2) 나의 어린 자녀 여러분, 내가 여러분에게 이러한 것들을 써 보내는 것은 여러분이 죄를 짓지 않도록 하려는 것입니다. 만약 어떤 사람이 죄를 짓는다면, 우리에게 아버지와 함께하시는 변호자께서 계시니, 곧 의로우신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그분은 우리의 죄들에 대한 화해 제물이시며, 또한 우리의 죄들뿐만 아니라 온 세상에 대한 화해 제물이십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