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햅시바 2018.11.03 14:13

말씀

6:1 이 일이 있은 후에 예수님께서 갈릴리 바다, 곧 디베랴 바다 건너편으로 가셨다.

2 큰 무리가 예수님을 따랐다. 왜냐하면 예수님께서 병든 이들에게 행하신 표적들을 그들이 보았기 때문이다.

3 예수님께서 산에 올라가시어 제자들과 함께 거기에 앉으셨다.

4 그 무렵 유대인의 명절인 유월절이 다가오고 있었다.

5 예수님께서 눈을 드시어 큰 무리가 자기에게 오는 것을 보시고 빌립에게 말씀하셨다. ``우리가 어디서 떡을 사다가 이 사람들에게 먹이겠습니까?``

6 예수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것은 빌립을 시험해 보시기 위한 것이었다. 그분은 자신이 어떻게 할 바를 알고 계셨던 것이다.

7 빌립이 예수님께 대답하였다. 각 사람에게 조금씩이라도 먹이자면 이백 데나리온어치의 떡도 부족하겠습니다.

8 제자들 중 한사람인 시몬 베드로의 형제 안드레가 예수님께 말씀드렸다.

9 ``여기 한 아이가 보리떡 다섯개와 물고기 두마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이이 많은 사람에게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누림

보리떡과 물고기는 작은 것들로서 그리스도께서 작으시다는 것을 나타내며,작으시기 때문에 그분은 우리의 생명공급이 되실수 있으시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한복음-험난한 세상  (0) 2018.11.07
요한복음-보리떡 다섯개  (0) 2018.11.05
요한복음-배고픈 사람들의 필요  (0) 2018.11.03
요한복음-성경의 증언  (0) 2018.11.02
요한복음-추수  (0) 2018.10.09
요한복음-증언  (0) 2018.10.0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