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7.19 00:15

찬양 481회

Drink! A River





1

Drink! A river pure and clear that’s flowing from the throne;

Eat! The tree of life with fruits abundant, richly grown;

Look! No need of lamp nor sun nor moon to keep it bright, for

  Here there is no night!

  Do come, oh, do come,

Says Spirit and the Bride:

Do come, oh, do come,

Let him that heareth, cry.

Do come, oh, do come,

Let him who thirsts and will

  Take freely the water of life!

2

Christ, our river, Christ, our water, springing from within;

Christ, our tree, and Christ, the fruits, to be enjoyed therein,

Christ, our day, and Christ, our light, and Christ, our morningstar:

  Christ, our everything!

3

We are washing all our robes the tree of life to eat;

“O Lord, Amen, Hallelujah!”—Jesus is so sweet!

We our spirits exercise, and thus experience Christ.

  What a Christ have we!

4

Now we have a home so bright that outshines the sun,

Where the brothers all unite and truly are one.

Jesus gets us all together, Him we now display

  In the local church.





지방교회 찬송가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7.18 00:15

찬양 480회

기묘하신 나의 구주

한국어 129장


1. 

기묘하신 나의 구주 비할 데 없는 큰 사랑 바다보다도 더 깊고 하늘보다도 더 높네

새롭고도 오랜 사랑 언제나 어디서든지 참된 주 그를 찬양해


2. 

존귀한 곳 하늘 보좌 버리고 이 땅에 오셔 잃은 양들 찾으려고 영광 버리고 오셨네

하늘의 복 다 버리고 견고한 그 사랑으로 내 주님 나를 찾았네


3. 

외로운 길 가신 주님 동정하는 자 없었네 마음 같이하는 자도 동반자도 없었지만

뒤돌아보지 않고서 나아가신 주님 이제 내 안에 들어오셨네


4. 

사람에게 팔린 그 날 사람들의 고소받고 굴욕과 고통 속에서 가시면류관 쓰고서

채찍 맞으며 골고다 홀로 나 위해 오르신 내 주님 나를 구했네


5. 

죽기까지 나는 그를 그 사랑을 간증하리 이 세상의 그 무엇과 바꿀 수 없는 그 사랑

그의 얼굴 친히 뵈올 그날 올 때까지 나는 주님을 찬양하리라





지방교회 찬송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