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9. 7. 00:10

20220907Hymn.mp3
5.66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찬송가

 

1- 하나님 내- 맘 다-스림 이것이
하나-님 왕국 내 안에 주-님
왕-노릇 해- 날 관리하-고 다-스려

2- 주 생명 그-의 권-위로 내 맘에
보좌- 얻었네 내 전체 그-가
관-리-해- 내 말과 행-동까-지도

3- 내 맘에 보-좌 가-진 주 내 맘에
왕국- 세우네 완전한 권-위 통-치-로-
내 모든 길-을 예-비해

4- 주 내 맘 다-스리-시며 생명을
공급-하시네 주님이 나-의 왕- 될- 때-
난 주의 풍-성 누-리네

5- 주께서 내- 속 다-스려 내 안에
주 충-만 있네 내 안에 왕-국 세-울- 때-
주님의 몸-이 세-워져

6- 하늘의 통-치 인-하여 하늘의
백성-되도다 기꺼이 그-의 권-위-에-
다 순종하-여 왕-국 돼

7- 하늘의 권-위 가-지고 하늘의
영역-에 살리 이 땅에 왕-국 서-도-록-
늘 하늘 빛-에 행-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9. 6. 00:10

20220906Hymn.mp3
7.83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내 마음의 노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만화가지망생 2022.09.06 20:16  Addr  Edit/Del  Reply

    ​안녕하세요
    저는 18살까지 보육원에 있다가 구타와 억압된환경속에서 가출하였고 청소년쉼터를 다니다가 무기력증과우울증대인기피증 피해망상증 조현병 자살충동으로정신병원을 입원했고 사회복귀시설과 고시원을 전전긍긍하다가
    노숙도 하게되면서 상황이 어려워진 고아청년입니다엎친데덮친격으로찾아오는 불행과역경속에서 아무것도못하고 있습니다 구청 동사무소의 관해서도 도움받을게없습니다 수급자이긴하나 조건부며 고시원을나온상태며 복잡한상황에놓여있습니다 부디 작게나마 도움을주실수있을까요..주변에 아무도없어서 이렇게까지 오게되었습니다 우울증과 무기력증 자살충동 삶에대한 회의감 공허 막막함 먹먹함 답답함
    주변에 아무도없는 상황과 어릴때부터 누적된 슬픔과 괴로움 고통 사랑받지못하고자란 방치된 환경속에서
    정신병원으로 시간을 날리고 노숙으로 방황을했고일자리를 구하더라도 오래하지못하고 이유와 의미를 잃어버리고 강제로 태어난 운명에 억지로 살아갑니다전생이 있었을지도모르는데 있었다면대역죄인이였나봅니다 일을 해도 쉽게포기하게되고 의지가 끈기가 너무약합니다 생기와 활력이 ,노력 과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
    힘과 마음을 줄만한 에너지..그런 거리가 없습니다똑같은환경 고아원에서 자란사람들일지라도잘된 케이스 잘못된 케이스를 사람들은 나누며 평가를하는데 고아원에서 마저도 낙오되는 사람있고 탓 과 핑계를 대지말라며 그렇게살지말라며 열심히 노력하며살라며
    말들하지만 어떻게된게 제겐 정상적인 생각이 들지않습니다 그런 사람들은 그저 제인생이 일을 했느냐 안했느냐이룬것이 있느냐 없느냐에 대한 평가밖에 한다고생각하고.. 그 평가를 왜 받아야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강제로 태어난 삶에 억지로 사는것도 억울한데 잘사는지 못사는지 나누고 열심히살았는지 대충살았는지
    평가를 받아야 합니다 위식주의 고통과 괴로움도 벅찬데왜 사람들의 이런저런 생각들 속에서도정신적인 고통마저 감내해야하는지..저도 잘모르겠습니다누군가는 운만으로도 부모잘만나던지 좋은환경의영향을 받는다던지 재물복이좋아서그런지 돈이 여기저기서 굴러들어온다던지 하지만 누군가를 비교하고 부러워하는것도 제게 도움이되지않는것도 알지만 저는 그저
    최소한의 일상은 있었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사람들과 함께할수있고 웃을수있고 사랑을받으며 의지와끈기를 얻고…이제 그만..삶을 포기하고싶을때도많지만
    그동안 혼자 보고들었던 긍정적인것들이복잡하게 생각과마음에 있기에그리고 사후의 일어날 일들의 두려움아무것도없으면 좋겠지만 그러지않을확률이
    더 큰거같습니다 세상과 우주는 넒고
    무한한 가능성이있는 측면에서 바라본다면..
    또한. 믿음이란 것이 굉장히 사람에게 있어서
    중요한데 제가 사기를 친다고 믿는사람도있지만
    글만으로도 믿어주시는 분들도있기에그런분들의 작은도움들이 모여서 용기와 그래도 살아보자는 이유와 의미들이 무의식적으로라도 만들어지는것같습니다
    언제까지 도움받으며살거냐고 순간의도움으로만으로는 바뀌지 않는다고는 하지만 제게는 그 순간들이 하나하나모여 저의 무의식속에. 세상은 아직 따듯하니
    그래도 너는 살아야한다 라는 메시지를 주기에
    도움이 충분히 된다고 믿고있습니다
    얽히고 섞이고 꼬인 인생속에서
    주변지인이 아무도 없고,도움 구할곳이 없다보니, 이렇게까지 오게되었습니다...
    저의 사연을 믿으며, 믿지않는 것은 글을 읽어주시는 분의 자유로운 판단에 맡기겠습니다...
    거짓과 사기라고 생각된다면 , 무시해주셔도 됩니다......
    1996년9월22일 부천에서 태어났으며,
    부모님이 이혼하시고 2살때 보육원에 맡겨졌습니다...
    두분에게 찾아가서 도움을 요청해보았지만 저보고 죽으라며 욕을합니다.
    시도 또한 많이 해보았지만 , 여러가지 긍정적인생각들이 복합적으로 머릿속에 있었기에 도저히 죽을수가 없었습니다..
    초등학교때부터 저는 또래친구들과 어울리지못했습니다. 누군가는 보육원에서 자라도 잘살고 잘하는 사람있다곤 하지만 ,
    사회에서도 보육원에서도 낙오자가 있기 마련이라고 생각합니다...
    유치원과 초등학생때는 그림에 소질이 있어 선생님들과 또래애들에게 칭찬을 받곤 했습니다.
    그러나 학업에 뒤떨어진부분들이 많았고 또래애들보다 부족한 성적들때문인지 몰라도 초등학교4학년 때, 충청남도 서산에 있는 성남보육원으로 전학을 가게되었습니다..
    전학간 이후부터는 더한 고통이 찾아왔습니다...
    보육원 형들의 강압적인 분위기에 시달렸고
    괴롭힘과 구타와 막말을 견디며 지내왔습니다.
    그럼에도 저의 소질을 살려서 살다보니
    충남에서는 그래도알아준다는 서일고등학교에 입학하였습니다.
    그러나 미술부 친구와 마찰이 생겨 밖에서 다투다가 그 일로인해서 강제전학을 당했고
    부석고등학교를다니다가 자퇴를했습니다.
    보육원에서는 살레시오로 보낸다고하길래
    알아보니 청소년범죄를 저지르고가는 시설이더군요...그런곳에 보낸다니 18살때 가출을하였고 그이후 청소년쉼터들을 돌아다니며 살아가다가 북아현동에있던 디딤터라는 그룹홈에서 학교 (인창고등학교) 도 복학하고 만화학원도 다니게되었고 새로운시작을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어느날 그룹홈에 있던 전도사님이 정신병원보내서 강제입원으로 들어가게됩니다.
    3개월을 입원했고 그곳에서 약을 약을10알씩먹고지내서그런지 무기력함과공허함 우울증들이 생겨난것 같습니다... 계속 정신병원에 들낙였고 사회복귀시설이라는곳에도 입소해보았고 고등학교졸업을위해서 서현고방송통신고를 신청하고 다녀보았지만 우울증과 무기력,공허함, 허무함들을 계속느끼다보니 한곳에서 정착할 수 없었고
    뭐하나 끈기있고 열정있게 하지못하였습니다...

    22살까지는기초생활수급자로 살아견디며살고있었으나 어느순간부턴 조건부수급자로 바뀌었고
    구청이나 동사무소에서 도움받을수있는것들은 지극히 한정적이라서 도움받기도 애매한위치입니다......
    LH,SH건뭐건 내일배움이건 뭐건 제겐 복잡한일들이였고 일도 제대로 하지못하겠고 사람을 만나는것도 대화를 이어나가는것도 잘못하겠습니다..

    태어나면서 버려지고 낙오되고 부적응하고.......일도 못한다고이해받지 못하고,, 괴롭기만합니다...이런삶을 이해해주실 수있을까요...

    1002 850 813704 우리은행 최정립


    감사합니다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9. 1. 00:15

20220901Hymn.mp3
3.99MB
출처 : Hymnal.net

 

1
How lovely are Your tabernacles,
This my heart doth seek;
Experience of Christ in all
The offerings we bring.
Once God as life supply,
Now Eden’s ground withheld;
To taste the tree of life requires
An entrance once again.
 
My soul, my soul longs
For the courts of the Lord;
My heart and flesh cry out
To my God.

2
At Thy two altars, e’en the
Weakest sparrow may draw near.
The swallow come for refuge and
A nest for tender care.
Redeemed may entrance find,
And offer thus in prayer
The resurrected Christ in His
Ascension, fragrance rare.

3
In our acceptance, God in peace
Hath made a living way,
Our boldness now for entering
Within the Holiest Place.
Tis’ here within the ark
Eternal portion share.
Incarnate Triune God and we
One testimony bear.

4
Eternally Thy house of rest;
With God, now consummate,
We’re mingled, one, incorp’rate
In this mutual dwelling place.
The priests who live to God
Elect among man’s race.
Now Christ’s own Body are,
To have His foretaste in this age.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8. 31. 00:10

20220831Hymn.mp3
3.61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내 마음의 노래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8. 30. 00:10

20220830Hymn.mp3
3.91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찬송가

 

1- 은혜 - 받은 - 자들 중에 향기로운 주 이름
주 예 - 수 이름 보 - 다 더 달콤 - 한 것 없네

2- 하나 - 님 사 - 람 되셔서 은혜 - 나타내고
하늘 - 의 생명 세상 생활 몸으 - 로 표현해

3- 해 받 - 고 견 - 딘 큰 사랑 나타내는 그 이름
의지할 데 없는 우 - 리를 동정 - 한 그 이름

4- 죄없 - 는 예 - 수 죄 되어 그 몸 - 을 버렸네
당신 - 의 짐 무거 - 워져 내 짐 - 가벼워져

5- 당신 - 의 이 - 름 말할 때 내 맘 - 곧 일어나
사랑으로 날 구한 - 주께 경배 - 를 드리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8. 25. 00:10

20220825Hymn.mp3
4.66MB
출처 : Hymanl.net

 

1
The church as the bride is a matter of love,
God’s inner substance, so sweet;
As we enjoy God in His presence divine,
Our first love and best love we keep.
 
Nothing but love, poured from above
Can make us overcomers today;
Love strong as death, ’til our last breath,
Come quickly, Lord Jesus, we pray!

2
O come, my Belov’d, and let us go forth,
Enjoying a fresh bridal love;
When working together, a fragrance breaks forth,
The fragrance of mutual love.

3
To just love the Lord is to give Him first place,
To live Him and treasure His heart,
Appreciate Him, open fully to Him,
Until we become His counterpart.

4
Lord, grant us a strong and affectionate love,
A burning and flaming hot love;
Our last testimony, through rapturous praise,
Is “Loving You, Lord, was enough!”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8. 24. 00:10

20220824Hymn.mp3
5.29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찬송가

 

1- 내 모든 것 주 예수께 아낌없이 드리네
영영 주를 사랑하며 주님 앞에 살겠네

2- 내 모든 것 주 예수께 아낌없이 드리네
주 발 앞에 엎드리니 나를 받아 주소서

3- 내 모든 것 주 예수께 아낌없이 드리네
온전히 날 얻으소서 주의 소유 되도록

4- 내 모든 것 주 예수께 아낌없이 드리네
주의 생명 나타내게 주의 은혜 주소서

5- 내 모든 것 주 예수께 아낌없이 드리네
거룩한 불 날 태우니 주께 영광 돌리네
(후렴)
모두 드리네 모두 드리네
은혜로운 나의 주께 모두 드리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8. 23. 00:10

20220823Hymn.mp3
7.06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찬송가

 

1- 악한 사탄 주의 자녀 대적하노니
종군하는 교회들아 깨어있으라

2- 흑암 군사 함께 모여 가까이 왔다
주의 군대 교회들아 일어나라

3- 주 예수의 진영 속에 배반 있으랴
세상 사랑하고서야 어찌 싸우랴

4- 어찌하여 두려워서 도전 못하나
편안함만 구하는 건 교회 수치다

5- 주 위하며 어찌 사탄 도울 수 있나
교회들아 그 누구와 연합하느냐

6- 주의 업적 누리면서 이기는 자 돼
교회들아 그 누구와 연합하느냐

7- 주가 본래 전사시니 두려워 마라
겁을 내면 어찌 주의 교회라 할까

8- 주가 오늘 이기는 자 부르고 있다
주 편에서 갑주 입고 전쟁터로 가
(후렴)
전쟁 위해 주가 우릴 땅에 뒀으니
주의 뜻을 이루도록 전장에 가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지방교회 스토리 2022. 8. 18. 00:15

20220818Hymn.mp3
4.02MB
출처 : Hymnal.net

 

1
God has called us for His purpose,
His economy so glorious,
For which He was fully processed;
Consummated now is He!
As the Spirit, He indwells us;
As our God allotted portion,
Working out His full salvation,
Making us the same as He is.
 
Oh, may a clear, controlling vision of
The Lord’s economy direct my heart,
And burn in me until my spirit’s wholly set afire!
With spirit strong and active we’ll press on
To consummate God’s goal—
New Jerusalem, Hallelujah!

2
Jesus lived the God-man pattern,
Set the way for us to follow,
He denied His natural man and
Was obedient unto death,
Once He was the only God-man;
Now we are His duplication.
As the many grains we’re blended
As His corporate reproduction.

3
Living out His resurrection,
Dying to the flesh and soul-life.
Living by the mingled spirit,
Natural man we will deny.
Now we’re living in the Body,
Every day we’re overcoming,
Striving for the peak of Zion,
Watching for our Lord’s appearing.

4
God and man will have one living,
Always in the mingled spirit;
We two are incorporated
One organic entity!
This the vision of the ages
Will control our daily living
That the Lord may have His Body
Shining as the holy city.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rarryking 2022. 8. 17. 00:10

20220817Hymn.mp3
3.28MB
출처 : 한국복음서원 내 마음의 노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