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햅시바 2018.11.09 10:22

말씀

6:22 이튿날 바다 건너편에 서 있던 무리는 거기에 작은배 한척 외에 다른 배가 없었던 것을 보았고, 또 예수님께서 제자들과 함께 그배에 타지않으시고 제자들만 떠난 것을 보았다.

23 그런데 지베랴에서 온 다른 작은 배들이, 주님께 감사드리신후 사람들에게 떡을 먹이시던 그곳 가까이에 이르렀다.

24 무리는 거기에 예수님도 계시지않고 제자들도 없는 것을 보고서, 작은 배들을 타고 예수님을 찾아 가버나움으로 갔다.

25 그들이 바다 건너편에서 예수님을 만나 ``랍비님 언제 여기 오셨습니까?``라고 하니,

26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내가 진실로 진실로 여러분에게 말합니다. 여러분이 나를 찾는 것은 표적을 보았기 때문이 아니라 떡을 먹고 배불렀기 때문입니다.

27 썩어 없어지는 양식을 위해 일하지 말고, 영원한 생명에 이르기 까지 없어지지 않는 양식을 위해 일하십시오 이 양식은 사람의 아들이 여러분에게 줄것입니다. 왜냐하면 아버지 하나님께서 사람의 아들을 확증하셨기 때문입니다.

28 그러자 그들이 예수님께 ``우리가 하나님의 일을 하려면 무럿을 해야 합니까?`` 라고 하니

29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셨다. ``하나님의 일은 이것인데 곧 하나님께서 보내신 이를 믿는 것입니다.``

30 그들이 예수님께 말씀드렸다. ``그렇다면 무슨 표적을 행하시어 우리가 보고 랍비님을 믿도록 하시겠습니까? 무슨일을 행하시겠습니까?

31 성경에 하나님께서 하늘에서 온 떡을 그들에게 주어 먹게 하셨다. 라고 기록된 것처럼 우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었습니다.``

누림

우리는 주님을 우리의 `배` (우리의 결혼생활, 가정, 사업 등) 안으로 모셔들여, 인생의 여정에서 그분과 함께 평안을 누려야 한다. 주님께서 하나님에 대한 관점은 사람이 그분을 믿어야 한다는 것, 즉 그분을 생명과 생명공급으로 받아들여야 한다는 것이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요한복음-살아있는 떡  (0) 2018.11.12
요한복음-아버지의 뜻  (0) 2018.11.10
요한복음-생명의 떡  (0) 2018.11.09
요한복음-험난한 세상  (0) 2018.11.07
요한복음-보리떡 다섯개  (0) 2018.11.05
요한복음-배고픈 사람들의 필요  (0) 2018.11.0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