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3:45
성경말씀  

(잠20:27) 사람의 영은 여호와의 등불이라 사람의 깊은 속을 살피느니라 (마25:4) 현명한 처녀들은 등과 함께 그릇에 기름을 가져갔기 때문입니다. 

 오늘의 만나

 
 성경에 근거하여 우리는 우리의 영이 하나님의 등이며(잠20:27), 우리의 혼은 하나님의 그릇인 것을 알 수 있습니다(마25:3~4). 우리가 구원받을 때 하나님의 영은 기름으로서 우리 영 안으로 들어오셨습니다. 그때부터 하나님의 갈망은 우리 혼의 각 부분에 그분의 영을 더욱 많이 넣는 일을 하시는 것입니다. 우리 혼의 각 부분이 하나님의 영으로 가득할 때 우리의 영적인 생명은 성숙합니다. 영적인 생명의 성숙은 우리 존재 안에 하나님의 성분이 가득한 것을 말합니다. 하나님의 우리를 향한 목적, 그분께서 우리에게 하시는 유일한 일은 그분 자신을 우리 안에 넣는 일을 하셔서 우리와 연합되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주목하기를 바라시는 많은 일들을 하시지만, 하나님이 우리에게 하시는 유일하고 중심적이며 중요한 일은 우리 안에 그분의 성분이 가득하게 되고 하나님 자신이 가득하게 되시는 것입니다. 우리가 구원받을 때 하나님이 하시는 첫 번째 일은 그분의 영을 우리의 영 안에 넣으시는 것입니다. 그때부터 그분은 우리의 영 안에서부터 그분 자신의 영 즉 그분의 성분을 우리의 전 존재 각 부분에 넣는 일을 하십니다. 그분이 자신을 우리 안의 각 부분에 넣는 일을 하실 때가 우리의 영적인 생명이 성숙하는 때이며, 우리가 담대하게 주님을 만나 뵐 수 있는 때입니다. 그때가 되면 주님의 어떠함이 우리의 어떠함이 됩니다. 주님은 하나님이시지만 사람의 인성을 가지시고 인성을 하나님 안으로 이끄신 것과 같이 우리 또한 사람이지만 우리 안에 하나님이 연합되었고 우리는 하나님 안으로 연합되었습니다. 우리의 안과 밖의 상태가 모두 주님과 어울리게 됩니다. 그렇게 될 때에만 우리는 비로소 주님과 영광 안에서 서로 마주보며 서로 거할 수 있게 됩니다.
출처 : 그리스도인의 생명이 성숙하는 길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3:40
계8:3-4  다른 천사께서 오셔서, 금향로를 가지시고 제단 곁에 서셨습니다. 그분은 많은 향을 받으셨는데, 그것은 모든 성도들의 기도와 함께 그 향을 보좌 앞에 있는 금제단에 드리시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향의 연기가 성도들의 기도와 함께 그 천사의 손에서 하나님 앞으로 올라갔고 성경의 예표에 따르면, 분향단이 기도하는 장소라는 표시는 없다. 이것은 우리의 해석이다. 분향단은 향을 패우는 곳이며 향을 피우는 것은 기도하는 것을 예표한다. 어떻게 우리는 분향단에서 기도해야 하는가 ? 우리가 하나님 안에 있고 하나님께서 우리 안에 계시며 또한 우리가 분향단에 있기 때문에 , 우리는 향을 피워야 한다. 그러면 향은 무엇인가? 향은 그리스도이다. 그리스도는 성막이시고, 제물들이시며, 또한 향이시다. 그러므로 향을 피우는 것은 그리스도를 기도도하는 것이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3:35
성경말씀 

 (마25:3~4) 왜냐하면 어리석은 처녀들은 등을 가져갈 때에 기름을 가져가지 않았으나, 현명한 처녀들은 등과 함께 그릇에 기름을 가져갔기 때문입니다. (8) 어리석은 처녀들이 현명한 처녀들에게 ‘우리의 등불이 꺼져 가니, 여러분의 기름을 좀 주십시오.’라고 하였지만 

 오늘의 만나

 
 등 안에만 기름이 있고, 거듭나게 하는 성령만 있는 것으로는 부족합니다. 등 안에 있는 기름인 성령 외에 또 여분의 성령이 있어야 합니다. 이 여분의 성령은 등 안의 기름이 아니라 그릇 안의 기름입니다. 당신은 거듭남으로 얻는 성령은 있지만 다른 방면 즉 성령의 충만은 없을 수 있습니다. 성령이 당신 안에 있지만 당신의 존재는 성령으로 충만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당신은 그리스도인이지만 당신의 상태는 생명 안에서 생기가 부족할 수 있습니다. 그것은 당신에게 성령의 충만이 부족하며 그릇 안에 기름을 준비함이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그리스도인이 되면 즐거울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답답하고 즐겁지 않습니다. 그리스도를 버리고 그리스도인이 되지 않으면 그만이라고 생각하지만 속에서는 그렇게 하지 못합니다. 좋은 그리스도인이 되고 싶지만 생각처럼 되지 않는 이러한 것은 ‘우리의 등불이 꺼져 가는’(마25:8) 상태입니다. 성령으로 충만될 때 우리는 뜨겁지 않을 수 없고 냉담해지려해도 냉담해질 수 없습니다. 성령이 충만되면 우리는 불타게 됩니다. 그리고 집회에 오면 영을 해방할 수 있으며, 입을 열 수 있고 기도할 수 있으며, 찬송할 수 있고 간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속에 능력이 있기 때문에 다른 사람에게 복음을 전하며 주 예수님을 이야기 할 때, 상대방의 느낌을 만질 수 있으며 성령의 임재를 갖습니다. 그뿐 아니라 속에 기쁨과 평강이 가득하고 묶임과 눌림이 없이 자유롭습니다.
출처 : 그리스도인의 생명이 성숙하는 길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3:30
출30:7-8 아론은 분향단 위에 향기로운 향을 피워야 하며, 아침마다 등불을 손질할 때에 향을 피워야 한다. 이것은 너희가 대대로 영원히 여호와 앞에서 피워야 할 향이다. 피가 없이는 결코 속죄 덮개에서 하나님을 만나기 위해 지성소에 들어갈 수없다. 하나님을 만날 때마다 우리에게는 피가 필요하다. 구속하는 피로 말미암아 제사장들은 성막에 들어갈 수 있다. 피를 통해서 제사장들은 하나님께 향을 피울수 있다. 또한 이 피로 말미암아 제사장들은 속죄 덮개에서 하나님을 접촉하기 위하여 지성소에 들어갈 수 있다. 제사장의 직분의 주된 일은 희생제물을 드리는 것이 아니다. 물론 제사장들은 제물을 드린다. 그러나 그것은 그들의 주요기능이 아니다. 제사장 직분의 주된 임무는 향을 피우는 것이다. 모든 제물은 향을 피우기 위한 것이며, 향을 피우는 것은 기도하는 것을 의미한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1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