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5:45
성경말씀  

(창3:1) 그런데 뱀은 여호와 하나님이 지으신 들짐승 중에 가장 간교하니라 뱀이 여자에게 물어 이르되 하나님이 참으로 너희에게 동산 모든 나무의 열매를 먹지 말라 하시더냐 (고후11:3) 전에 뱀이 간교하게 하와를 속였던 것처럼, 나는 다만 여러분의 생각이 부패하게 되어 그리스도를 향한 단순성과 순수성을 잃어버릴까 두렵습니다. 

 오늘의 만나

 
 사탄이 유혹하는 방법은 첫 번째로 변치 않는 하나님의 말씀을 의심하도록 제안을 하는 것입니다. 사탄은 항상 하나님의 말씀에 대한 의심을 일으키는 제안을 함으로써 당신을 유혹하고 설득하고 함정에 빠뜨리려고 노력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의심할 때마다 당신은 그 의심이 당신으로부터 시작된 것이 아니라 뱀에게서 나온 것임을 깨달아야 합니다. 수년 전 나는 미국에 있는 어느 침례교 사역자가 쓴 글을 읽었습니다. “의문부호는 마치 뱀이 일어서서 ‘하나님이 그렇게 말씀하시더냐?’라고 묻는 모양처럼 생겼다.” 우리는 성경에 있는 어떤 말씀도 의심해서는 안 되며 모든 말씀에 아멘이라고 말해야 합니다. 사탄의 제안은 항상 사람으로 하여금 하나님의 말씀과 하나님의 마음을 의심하게 합니다. 간교한 자는 전갈과 같고 그의 질문은 전갈의 독침 안에 있는 독과 같습니다. 뱀은 하와에게, “너희가 결코 죽지 아니하리라”고 말했습니다. 사실상 뱀은 하와에게 이렇게 말한 것입니다. “왜 하나님이 지식나무를 먹지 못하도록 금했지? 그건 네가 그것을 먹으면 하나님과 같이 될 줄을 하나님이 아시기 때문이다. 너는 하나님처럼 지혜롭게 될 것이다.” 이 말들은 전갈의 독침에서 나온 독이었습니다. 하와는 독침에 쏘였으며 독이 안으로 들어왔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하와가 그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를 보았을 때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다고 알게 된 것입니다. 그것이 하와를 유혹한 사탄의 방법이었습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5:35
성경말씀 

 (창2:9) 여호와 하나님이 그 땅에서 보기에 아름답고 먹기에 좋은 나무가 나게 하시니 동산 가운데에는 생명나무와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도 있더라 

 오늘의 만나 

 만일 우리가 창세기 2장만을 읽는다면 생명나무가 의미하는 바를 이해할 수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요한복음은 생명나무가 의미하는 생명을 구체적으로 나타내고 있습니다. 요한복음 1장 4절은 “그 안에 생명이 있었으니”라고 말하, 요한복음 15장 5절은 주 예수님이 포도나무라고 말합니다. 이 두절을 함께 놓으면 우리는 그리스도가 생명나무임을 깨달을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체현이신 예수님은 생명나무이십니다. 그러므로 창세기 2장에 있는 생명나무는 생명의 근원이신 하나님을 상징합니다. 우주 안에는 이 근원 외에 다른 나무 즉 다른 근원인 사망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 나무는 사망나무라고 불리지 않고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라고 불렸습니다. 생명나무는 생명의 근원이신 하나님을 뜻하며,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는 사망의 근원인 사탄을 상징합니다. 하나님은 생명의 근원이고 사탄은 사망의 근원입니다. 그러므로 창세기 2장에서 우리는 두 나무로 상징된 두 근원을 볼 수 있습니다. 사망은 선악을 알게 하는 나무에서 시작되어 불못으로 끝이 납니다. 생명은 생명나무에서 시작되어 새 예루살렘으로 끝이 납니다. 구원받기 전에는 우리가 사망의 노선 안에 있었지만, 구원받은 후 우리는 생명의 노선 안으로 옮겨진 것입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6:45
성경말씀  

(요6:57) 살아 계신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셔서 내가 아버지로 말미암아 사는 것같이, 나를 먹는 그 사람도 나로 말미암아 살 것입니다. 

 오늘의 만나

 
 창세기에 있던 생명나무가 왜 성경을 종결하는 책에서도 여전히 나타나겠습니까? 하나님께서는 사람에 대한 그분의 의도가 반드시 실현될 것임을 우리가 기억하기 원하십니다. 사람의 불순종은 일시적인 방해를 일으켰을 뿐입니다. 하나님의 변함없는 갈망은 그분의 피조물이 그분을 음식으로 받아들여 그 둘이 하나가 되는 것입니다. 그분의 사상은 사람이 점잖게 행동하거나 그분을 창조자로 공경하여 그에 맞는 경배를 드리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결코 아닙니다! 그 나무는 거기서 다음과 같이 선포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여기에 하나님의 생명이 있다. 이 생명을 너희 안에 취하여 들여 이 생명으로 인하여 살라” 그리스도께서 오셨을 때 다시 한 번 하나님은 그분 자신을 사람이 먹을 수 있는 형태로 제시하고 계셨습니다. “나를 먹는 그 사람도 나로 말미암아 살 것입니다.”(요6:57). 우리는 자신을 열고 그분의 말씀 안에서 그리스도를 받아들일 때 생명나무에 참예합니다. 그분은 심지어 새예루살렘에서도 우리의 양식과 음료이십니다.
출처 : 생명 메시지2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1 19:35
성경말씀  

(창2:7上)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 (고전15:47) 첫 사람은 흙에서 나왔으니 흙에 속한 사람이지만, 둘째 사람은 하늘에서 나오셨습니다. (고후4:7상上) 그러나 우리는 이 보배를 질그릇 속에 담고 있습니다. 

 오늘의 만나

 
 창세기 2장 7절에서 하나님이 사람을 만드실 때, 땅의 흙으로 만드셨습니다. 고린도전서 15장 47절은 아담이 흙에 속한 사람임을 말합니다. 고린도후서 4장 7절은 창조된 우리를 질그릇이라고 말합니다. ‘질그릇’은 헬라어로 흙으로 만든 그릇인 토기라는 뜻입니다. 그러므로 우리 안에는 정금의 생명과 본성이 있지만, 밖에는 보석의 형상이 아직 없습니다. 하나님의 생명이 우리 안에서 우리를 변화시키도록 자신을 내어드림이 부족하기 때문에 우리는 원래의 모습을 가지고 있으며 여전히 ‘흙’의 모습입니다. 구원받은 후에 우리는 이전처럼 그렇게 악한 일을 하며 죄를 짓지는 않을지라도 여전히 여러 부분에서 원래의 모습이 변하지 않았습니다. 비록 그리스도의 형상으로 변화된 부분이 있기는 하지만 많지 않습니다. 우리 안에 정금의 생명과 본성이 있지만, 밖에는 보석의 영광스러운 형상이 충분하지 않습니다. 처음에 하나님이 아담을 에덴동산에 두실 때 그곳에는 정금과 보석이 있었습니다. 하나님의 목적은 흙으로 만든 그 사람을 정금과 보석으로 변화되게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에덴동산에는 생명나무와 생명 강물이 있었고, 하나님은 아담이 생명나무와 생명 강물의 생명을 받아들여 정금과 보석으로 변화될 수 있기를 원하셨습니다.
출처 : 그리스도인의 생명이 성숙하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