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8.07 05:00

찬송가 584 - 아침에 일찍 주를 대하고 - 지방교회들 찬송가

991장

아침에 일찍 주를 대하고 우리 다 함께 교회 생활해
새벽을 드리고 아멘 많이하면 우리 영은 열리네
할렐루야 주 함께 할렐루야 계시네
기쁜 노래 부르며 함께 교회생활해

옛것은 일체 말하지 않고 그리스도만 함께 간증해
몸의 지체로서 서로 공급하며 남을 붙들어 주네
할렐루야 지체돼 할렐루야 지체돼
기능을 발휘하며 함께 교회 생활해

주는 나의 것 또한 당신 것 모두 다 와서 그를 누리세
교회안 집안서 그분을 누리니 기쁨 충만하도다
할렐루야 이 기쁨 할렐루야 넘치네
몸의 풍성 누리며 함께 교회 생활해

할렐루야를 크게 외치며 예수를 주라 시인한다네
당신은 찬송해 나는 간증하며 함께 아멘한다네
할렐루야 다 함께 할렐루야 외치세 
신선하고 풍성한 함께 교회 생활해!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4:55
성경말씀 

 (수7:16) 이에 여호수아가 아침 일찍이 일어나서... 

 오늘의 만나  

아침 일찍 일어나는 것은 믿는 이들의 첫 번째 습관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음식을 먹을 때에 하나님께 감사하는 것을 일종의 습관이라 할 수 있고 주일에 집회에 가는 것 또한 습관이며 아침 일찍 일어나는 것은 믿는 이들이 더욱 갖추어야 할 습관 중의 하나입니다. 아무튼 믿는 이들은 이런 습관을 양성시켜야 합니다. 어떤 사람은 믿은 지 수년이 되었는데도 아침에 일찍 일어나는 축복과 은혜를 누린 적이 한 번도 없을 수 있습니다. 이것은 매우 가련한 일입니다. 우리가 이 은혜를 얻고자 한다면 일찍 일어나는 공과를 잘 배워야 합니다. 만일 많은 형제자매들이 함께 아침 일찍 일어나기를 배운다면 교회는 전진 할 것입니다. 이렇게 함으로써 한 형제가 빛을 얻을 때 교회 전체가 빛을 얻게 됩니다. 한사람이라도 빛을 조금 더 얻는다면 교회가 전체적으로 풍성해질 것입니다. 교회가 빈곤한 이유는 머리로부터 공급을 받는 사람이 너무 적기 때문입니다. 만일 개개인 성도가 머리로부터 무언가를 얻는다면 그 얻은 것이 많지 않다 하더라도 모두 합하면 매우 풍성하게 됩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4 13:35
성경말씀 

(잠24:33-34) 네가 좀더 자자, 좀더 졸자, 손을 모으고 좀더 눕자 하니 네 빈궁이 강도같이 오며 네 곤핍이 군사같이 이르리라 

 오늘의 만나

 남인도에 빚 갚을 능력이 없는 가난한 사람이 있었습니니다.  그는 원래 게으른 사람이라 돈을 벌줄 몰랐습니다.  빚쟁이들은 그를 감옥에 가두고자 했습니다.  그러자 같은 마을에 사는 한 선량한 부자가 그의 어려운 상황을 듣고서 그를 돕고 싶어했습니다.  그러나 그는 다른 사람이 아는 것을 원치 않았기 때문에, 밤중에 모든 빚을 갚고도 남을 만한 5000루피와 약간의 음식을 들고서 그의 문을 두드렸습니다.  그러나 이 게으른 사람은 문을 열지 않았습니다.  부자가 한참을 두드린 후, 이 사람은 도움받을 자격이 없다고 생각하며 되돌아 가버렸습니다.  다음날 아침 이 가난한 사람은 그 사실을 알고서 크게 후회했지만, 아무 소용없는 일이 되고 말았습니다.  하나님은 이른 아침에 만나를 주셨기 때문에, 반드시 일찍 일어나서 거두어야만 했습니다.  그리스도인은 게으를 수 없습니다.  반드시 일찍 일어나 말씀을 읽고, 하나님께서 주시는 생명의 양식을 받아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빈궁한 생활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  문제는 하나님께 있는 것이 아니라, 바로 사람의 게으름과 받아들이려 하지 않음에 있습니다.
출처:온전케 하는 예화들(1)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4 13:25
성경말씀  

(막1:35) 이른 새벽 아직 어두울 때, 예수님께서 일어나시어 한적한 곳에 나가셔서 기도하고 계시니 

 오늘의 만나

 
 폴란드의 유명한 음악가 파더르프스키(Paderewski, 1860-1941)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내가 만일 하루 피아노를 치지 않으면, 손이 뻣뻣해지는 것을 나 혼자만 느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만일 이틀 동안 치지 않는다면 가족들이 알게 되고, 사흘 동안 연습하지 않는다면 내 친구들이 알게 될 것입니다.  일주일 간 피아노를 치지 않는다면 일반 청중들도 알아차릴 것입니다.  이른 아침에 '아침 부흥'하는 것도 이와 같습니다.  단지 하루 제대로 하지 않으면 당신 자신이 알아차리고, 이틀 간 하지 않는다면 당신의 가족이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사흘 간 아침 부흥을 하지 않는다면, 전세계 사람들이 알게 될 것입니다.
출처:온전케 하는 예화들(1)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20:25
성경말씀  

(시143:8) 아침에 나로 인자한 말씀을 듣게 하소서 내가 주를 의뢰함이니이다 나의 다닐 길을 알게 하소서 내가 내 영혼을 주께 받듦이니이다 

 오늘의 만나

 
 주님의 얼굴을 보면 모든 일이 가볍습니다.  쓰메이위라는 분은 중국 최초로 미국에 유학 갔던 여의사입니다.  몸집은 왜소하고 체중은 백 파운드도 안되었습니다.  그녀는 의사의 신분으로 다른 사람들의 질병을 고쳐 주는 한편, 사람의 영혼을 구원하는 일을 했습니다.  워낙 부지런하여 수많은 사람들이 그녀에게 도움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한 사람이 그녀에게 물었습니다. "당신은 이렇게 크고 어려운 책임을 맡고 있는데 어찌 힘들지 않아 보입니까?" 그녀의 대답은 이러했습니다. "제가 만일 매일 아침 일하기 전에 먼저 주님의 얼굴을 보지 않는다면, 저도 결코 지탱할 수 없습니다. 그러나 주님의 얼굴을 보면 모든 일이 가벼워집니다."
출처:온전케 하는 예화들(1)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20:10
성경말씀  

(시119:147~148) 내가 새벽 전에 부르짖으며 주의 말씀을 바랐사오며 주의 말씀을 묵상하려고 내 눈이 야경이 깊기 전에 깨었나이다 

 오늘의 만나

 
 영국에 하나님께 크게 쓰임 받았던 종 스펄전 씨가 있었습니다.  그는 일평생 아침 일찍 주님과 교통하는 것을 매우 중시하였습니다.  그는 "열심으로 주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아침에 하나님과 교통하는 것을 귀히 여깁니다.  그들에게 한 가지 규율이 있는데 곧 먼저 하나님의 얼굴을 보지 않으면 결코 사람의 얼굴을 보지 않는 것입니다."라고 말하였습니다. 또 다른 주님의 종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매일 이른 아침 삼십 분은 개인적으로 주님과 교통하는 시간입니다.  나는 다른 사람의 말을 듣기 전에 반드시 먼저 주님의 음성을 듣습니다.  사랑하는 아내라 하더라도 예외가 될 수 없습니다.  나는 먼저 나의 머리를 라디오나 신문, 뉴스 등으로 채운 후에 하나님께 나아갈 수 없습니다.  또한 하루 중 단지 한 번의 기도로는 부족하고 반드시 순간순간 주님 앞에 나아가야 합니다.  이른 아침 삼십 분은 하루 중 가장 좋은 시간이고, 하나님과 교통하기 가장 좋은 시간입니다." 그로브즈 양(Miss Groves)은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주님을 얼마나 사랑하는 가는 그가 침대와 주님 사이에 어느 것을 택하느냐를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침대를 사랑한다면 잠을 더 많이 잘 것이고, 주님을 더욱 사랑한다면 더 일찍 일어날 것입니다." 그녀는 죽을 때까지 새벽 다섯 시 이후에 일어난 적이 하루도 없었습니다.
출처:온전케 하는 예화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