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떼'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9.09.04 찬양 514회 - 우리는 주의 목적을 위해 (1)
  2. 2018.05.15 지방교회 - 영적인 일의 원칙
  3. 2018.05.14 양무리의 본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9.04 00:15

찬양 514회

우리는 주의 목적을 위해



1. 

주리는 주의 목적을 위해 교회에다 바쳐

교회의 행동 따라서 모두 하나로 움직여 


후렴: 항상 성령을 따라 하나로 움직여

항상 영안의 주님 온전히 따르네


2. 

우리는 다만 따르는자들 훈련받는자들

자신 높이길 원하지 않네 성령만 따르네


3. 

우리는 양떼 발자취따라 목자 손길 아래

교회 안에서 주님의 말씀 인도하심 누려


4. 

우리는 한눈 팔지 않고서 주님만 따르네

양떼가는곳 우리도 가네 어디든 언제든


5. 

우리 모든것 다 바쳐 왕국 잔치에 들어가

핍박과 고통 시험 있어도 다 물리치고서


6. 

내 목적 본 자 나를 따르라 주 말씀하실 때

우리는 다만 주를 따르네 온전히 끝까지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09.05 06:56  Addr  Edit/Del  Reply

    아멘! 항상 성령을 따라 하나로 움직이며, 항상 영 안의 주님 온전히 끝까지 따르게 하소서!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5 19:20
성경말씀  

(겔36:37) 나 주 여호와가 말하노라 그래도 이스라엘 족속이 이와 같이 자기들에게 이루어 주기를 내게 구하여야 할지라 내가 그들의 인수로 양 떼같이 많아지게 하되 

 오늘의 만나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은 모든 영적인 일은 다 하나님께서 정하시고 하나님의 자녀들이 원해야 하며, 하나님께서 뜻을 세우시고 하나님의 자녀들이 찬성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것이 영적인 일의 대원칙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 일을 위하여 그들이 구하여야(겔36:37)”한다고 말씀하셨습니다. 하나님의 일에는 이스라엘 족속이 묻고 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언젠가 이스라엘 족속이 참으로 묻고 구하는 날, 하나님은 곧 그들에게 이루실 것입니다. 형제자매여, 당신은 보았습니까? 이것이 하나님의 일의 원칙입니다. 하나님은 한 가지 일을 시작하시고 반드시 우리가 기도한 후에 일하십니다. 교회시대 이후부터 하나님은 이 땅에서 그의 자녀들이 기도하지 않은 한 가지도 하지 않으셨습니다. 하나님께 그분의 자녀들이 있은 뒤로, 하나님은 모든 일을 그분의 자녀들의 기도를 통해 하시고 무슨 일이든지 그의 자녀들의 기도 가운데 놓으셨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4 18:40
성경말씀  

(벧전5:3) 여러분에게 맡겨진 사람들 위에 군림하듯 하지 말고, 양 떼의 본이 되십시오.  

오늘의 만나

 
 교회 생활에서의 인도 직분은 성도들을 가르치는 장로들의 수고에 의해 수행됩니다. 그리고 장로들은 하나님의 양무리인 교회를 목양하되 하나님의 뜻을 좇아 하고 양무리에게 주관하고 군림하는 자세로 하지 말며, 양무리의 본이 되는 것에 의해 장로직을 수행합니다. 교회 안의 인도자들은 모든 일에 앞장 서 인도해야 합니다. 그들은 양무리 중에서 인도하는 양이며, 머리되는 양임에 틀림없습니다. 양무리 중 머리 쪽에 있는 양이 움직일 때 나머지 양들은 뒤따라 갑니다. 그러나 앞에 있는 양들이 아무것도 하지 않을 때에는 전체 양무리도 멈춰 서게 됩니다. 장로가 되는 길은 다른 사람들을 명령하는 것이 아니라 앞장 서는 것입니다. 만약 장로들이 가르치는 데에 수고하고, 목양하고 감독하며 양무리의 본이 된다면, 모든 성도들은 장로들을 인도자로 존경하고, 순종하게 될 것입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이만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르심을 받은 그대로  (0) 2018.05.14
생명의 자람은 그리스도의 증가임  (0) 2018.05.14
양무리의 본  (0) 2018.05.14
주의 여종이니...  (0) 2018.05.14
복음의 제사장이 되려면...  (0) 2018.05.14
당신에게는 흐름이 있는가?  (0) 2018.05.1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