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5.02 00:15

찬양 425회

O how nigh the Lord is unto all who call on Him

영어찬송 1083장 / 한국어 1049장


1

O how nigh the Lord is unto all who call on Him!

When we call, His very presence strengthens us within.

Seeking Jesus, He is found, and calling, He is near—

O what a comfort to our hearts to call His name so dear!

  Jesus! O what a name!

O Lord Jesus! Life-giving name!

Name victorious, name all-glorious,

  Name exalted—O what a name!

Jesus! Strengthening name!

O Lord Jesus! Comforting name!

Name to breathe in prayer, calling everywhere,

    “O Lord Jesus!” O what a name!

2

Call upon the name of Jesus, and you will be saved,

O Lord Jesus, hallelujah, nevermore enslaved!

We may take salvation’s cup by calling on the Lord;

Salvation from a host of things does His dear name afford.

3

To the Lord, the Jew, the Greek and everyone’s the same;

He is rich unto all men that call upon His name.

O Lord Jesus, what a joy to call and really live;

When breathing in Thy name, what pleasure Thou

  to us dost give.

4

In the God of our salvation we may take delight,

Calling on His name at all times, though in bliss or blight.

I will call upon His name as long as I shall live,

Because He has inclined His ear, and grace so full does give.

5

We will call upon the Lord, who’s worthy of our praise;

Thus our grateful hearts in worship we to Him may raise.

We are those who call upon His name in every place

With all the saints who from a pure heart call and taste His grace.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1.15 00:00

엡4;15

지방교회 찬송가 426장 - 주님의 이름 쏟은 향기름

1. 말씀 빛 가운데 주와 함께할 때 영광 내 온몸 비추시네 주의 말씀 믿고 주께 순종할 때 주가 내 영을 충만케 해

2. 주의 웃는 얼굴 내게 나타날 때 어떤 어둠도 날 못 덮네 믿고 순종할 때 두려움 사라져 눈물 근심 다 사라지네

3. 모든 무거운 짐 주가 돌보시네 모든 어려움 돌보시네 믿고 순종할 때 모든 고통 손실 모든 수치 다 축복 되리

4. 나를 제단 위에 놓지 않을 때에 주의 사랑을 이해 못해 믿고 순종할 때 진정 맛보리라 주가 주시는 찬송 기쁨

5. 믿고 순종할 때 주의 빛 가운데 달콤한 교통 누리겠네 주와 한 보조로 함께 전진하리 주의 보내심 받고 가리

(후렴)다만 믿고 주께 순종하라 주 기뻐하심 위해 믿고 순종하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zoe zo 2019.01.15 08:04  Addr  Edit/Del  Reply

    아멘! 말씀 빛 가운데 주와 함께할 때 영광 내 온몸 비추시네! 주의 말씀 믿고 주께 순종할 때 주가 내 영을 충만케 해!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6:05
성경말씀 

(창4:26) 셋도 아들을 낳고 그 이름을 에노스라 하였으며 그때에 사람들이 비로소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더라 (롬10:13) 누구든지 주님의 이름을 부르는 사람은 구원을 받을 것입니다.  

오늘의 만나 

우리의 인생이 공허하고 부서지기 쉽다는 것을 볼 때, 우리는 자연스럽게 주님의 이름을 부를 것입니다. 이런 이유로 창세기 4장 26절은 그때에 사람들이 비로소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더라고 말합니다. 인류의 제 삼대인 에노스의 때에 사람들은 자신들이 약하다는 것과 깨지기 쉽다는 것과 죽을 수밖에 없다는 것을 깨닫고 주의 이름을 부르기 시작했습니다. 하나님에 대해 무관심할 때, 우리는 그분의 이름을 부르지 않습니다. 그러나 우리가 하나님을 위해 살고 그분의 길 안에서 그분을 경배해야 한다는 것을 깨달을 때, 우리가 부서지기 쉽고 죽어야 할 운명이며 우리의 인생이 공허하다는 것을 깨달을 때, 자연스럽게 우리는 깊은 속으로부터 기도할 뿐 아니라 주님의 이름을 부르게 됩니다. 어떤 그리스도인들은 주님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 그분께 기도하는 것과 다를 바 없다고 생각합니다. 전에 나도 같은 생각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어느 날, 주님은 그분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 그분께 기도하는 것과 다르다는 것을 보여 주셨습니다. 그렇습니다. 부르는 것은 기도의 일부이기 때문에 기도의 한 형태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부르는 것은 단지 기도만이 아닙니다. '부르다'는 히브리어 단어는 '외치다 또는 호소하다 즉 부르짖다'라는 의미입니다. 헬라어로는 사람을 불러 일으키다, 사람의 이름을 부르다를 뜻합니다. 바꾸어 말해서 부르는 것은 그가 들을 수 있도록 그 사람의 이름을 부르는 것입니다. 기도는 속으로 할 수 있지만, 부르는 것은 들리게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