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10. 17. 02:40

지방교회 자매집회, 과정을 거치신 삼일 하나님 - 레위기 M12

지방교회 스토리 유투브 발췌 : https://youtu.be/vaXlLlgtuv0

지방교회 스토리 KaKao TV 발췌 : http://tv.kakao.com/v/391674231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텅빈그릇 2018.10.17 08:38 신고  Addr  Edit/Del  Reply

    우상을 섬기지 말라-하나님이 나의 목표가 되어야 합니다
    안식일을 지키라-주님께서 이루신 모든 것을 다만 누리며 안식합니다
    성소를 귀하게 여기라-교회건축을 훼손하지 않도록 저의 생각과 언사와 행동을 지켜주십시오

  2. zoe zo 2018.10.17 10:11  Addr  Edit/Del  Reply

    아멘!

  3. 기쁨만땅 2018.10.17 10:41  Addr  Edit/Del  Reply

    아멘~

  4. Favicon of https://sunflower100.tistory.com BlogIcon 연기둥 2018.10.18 06:08 신고  Addr  Edit/Del  Reply

    과정을 거치시고 복합되시고 내주하시며, 일곱배로 강화되시고 모든 것을 포함하시고 생명을 주시고 완결되신 영이되신 주 예수님! 찬양합니다 사랑합니다 할렐루야!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15. 19:10
성경말씀  

(마16:18) 또 내가 그대에게 말합니다. 그대는 베드로입니다. 내가 이 반석 위에 내 교회를 건축할 것이니, 음부의 문들이 교회를 이기지 못할 것입니다. 

 오늘의 만나  

만일 당신이 그리스도를 누리고 체험한다면 진실로 당신 안에 교회 생활을 위한 갈망이 있을 것입니다. 당신이 아침에 주 예수님과 접촉한다면 분명히 저녁에 집회에 갈 것입니다. 당신은 그리스도를 누렸지만 당신은 당신의 삶을 위해 교회 안에 있어야 함을 깨닫습니다. 이것은 우리가 많은 경우 교회에 관해 사람들에게 말로만 해서는 안 되는 이유입니다. 우리는 다만 그들이 그리스도를 깨닫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그들이 그리스도를 인식하면 할수록 점점 더 교회를 갈망할 것입니다. 어린양이 성막이 되고 그리스도께서 교회가 되실 것입니다. 그러나 그분은 반드시 당신에 의해 체험되고 누린바 되어야 합니다. 먼저 당신은 유월절 양을 가져야 하고, 그 다음에 광야에서 하나님을 위한 처소로 건축된 성막을 갖게 될 것입니다. 교회가 있는 곳에 그리스도께서 계시고, 그리스도께서 계신 곳에 교회가 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14. 17:45
성경말씀  

(요15:4) 내 안에 거하십시오. 그러면 나도 여러분 안에 거하겠습니다. 가지가 포도나무에 붙어 있지 않으면 스스로 열매를 맺을 수 없는 것처럼, 여러분도 내 안에 거하지 않으면 열매를 맺을 수 없습니다. 

 오늘의 만나

 
 주 안에 거하는 것은 그분을 우리의 거처로, 처소로 삼는다는 뜻입니다. 이 거함은 상호적인 것인데, 이는 우리가 주 안에 거하고 그분께서 우리 안에 거하시기 때문입니다. 많은 경우 나는 내가 진실로 주 안에 있고, 그분이 실제로 내 안에 거하고 계신 것을 알고 있다고 강하게 간증할 수 있습니다. 심지어 이 아침에도 나는 그분 안에 거하고 그분께서는 내 안에 거하십니다. 비록 이것을 설명하기는 어렵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것은 우리의 체험 안에서 하나의 사실입니다. 만일 당신이 “주 예수님, 바로 지금 내가 당신 안에 거하고 있으니 얼마나 감사한지요.”라고 말한다면 당신은 즉시 그분께서 당신 안에 거하고 계시다는 깊은 느낌을 갖게 될 것입니다. 당신이 집에 있든지 직장에 있든지 학교에 있든지 주님은 어디에서나 “지금 나는 네 안에 거하고 있다.”라고 말씀하실 것입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이만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나님의 사랑이 부은바 됨  (0) 2018.05.14
사람과 사랑에 빠진 하나님  (0) 2018.05.14
내 안에 거하십시오!  (0) 2018.05.14
깊 은 샘  (0) 2018.05.14
아바 아버지!  (0) 2018.05.14
구원받았습니까?  (0) 2018.05.1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