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샬롬1 2019. 1. 17. 07:22
즐거운 한 영과 달콤한 하나
몸 안에 있는 청년이나 장년이나 노년 모두가 하나다
젊은 사람과 나이 많은 사람들 사이의 어떠한 의견 차이도 절대적으로 잘못된 것이다
그것은 몸 안에 있는 것이 아니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교통을 가질 필요는 있다
나이 많은 분들은 젊은 사람들과의 교통을 필요로 한다
우리는 항상 즐거운 분위기의 영을 갖지 않으면 안된다

로스엔젤레스에는 세 개의 집회소가 있으나 달콤한 하나가 있는 즐거운 한 영이 있을 뿐이다
젊은 사람들은 주의 간증을 위해 대학에 가는 일에 충실해야 하고 나이 많은 분들은 젊은 사람을 관섭하지 말고 그들을 위하여 기도하고 그들의 배후에서 지원하고 굳게 세워야 한다
젊은 사람들은 나이 많은 분들을 존경하고 그들의 도움과 기도와 현명한 조언을 구해야 한다
이것이 이루어진다면 우리 사이에 얼마나 즐거운 상태가 있을 것인가!
몸은 하나다
어느 교회에 아무리 많은 집회소가 있을지라도 여전히 교회는 하나다



'누린말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방교회]달콤한 하나  (0) 2019.01.17
[지방교회] 상추  (0) 2018.07.10
믿는이가 배워야 할 가장 높은 하나님의 요구  (1) 2018.05.07
밈든이들이 배워야 할 가장 높은 공과  (1) 2018.05.07
감추인만나  (0) 2018.05.06
참된교회  (0) 2018.05.0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