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햅시바 2020. 11. 9. 09:02

1:15 전에 나는 이러한 확신이 있었기 때문에 여러분에게 가기로 결심하였습니다. 그것은 여러분이 두배의 은혜를 받도록 하려는 것이었습니다.

16 그래서 여러분에게 들렸다가 마케도니아로 간 다음, 마케도니아에서 다시 여러분에게 가서, 여러분의 전송을 받으며 유대로 가려고 결심하였습니다.

17 내가 이러한 결심을 할때에 경솔하게 하였겠습니다. 혹은 일을 계획할때 육체를 따라 계획하여 ``예, 예``라고 하였다가 ``아니요,아니요`` 라고 하였겠습니까?

18 그러나 하나님은 신실하십니다. 여러분을 향한 우리의 말도 ``예``라고 하였다가 ``아니요``라고 하는 것이 없습니다.

19 왜냐하면 우리, 곧 나와 실루아노와 디모데를 통하여 여러분 가운데 전파된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는 ``예`` 라고 하셨다가 ``아니요``라고 하시는 분이 되지 않으셨고, 우리의 말도 다만 그분 안에서 ``예``라고 되었기 때문입니다.

20 왜냐하면 하나님의 약속은 얼마든지 그리스도 안에서 `예`가 되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그리스도를 통하여 하나님께 ``아멘``이라고 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됩니다.

21 그러나 우리를 여러분과 함께 그리스도께 견고하게 붙이시고 우리에게 기름을 부으신 분은 하나님이십니다.

22 그분께서 또한 우리에게 도장을 찍으시고, 그 영을 우리 마음에 보증으로 주셨습니다.

하나님의 약속에 따라 그리스도를 전파한 사도들뿐만 아니라, 사도들의 전파에 따라 그리스도를 받아들인 믿는이들을 가리킨다. 하나님의 모든 약속에 대해 위대한 `예`이신 그리스도께 우리가 `아멘`이라고 할때, 우리는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