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9.03 00:10

찬양 513회

He gives power to the faint

이사야 40:29-31

1

He gives power to the faint,

And to those who have no vigor

He multiplies strength.

  Though youths will faint and become weary,

And young men will collapse exhausted;

Yet those who wait on Jehovah

Will renew their strength;

They will mount up with wings like eagles;

They will run and will not faint;

They will walk and will not become weary.


2

To wait on the eternal God

Means that we terminate ourselves.

That we stop ourselves with our living, 

Our doing, and activity;

Receive God in Christ

As our life, our person, replacement.

Receive God in Christ

As our life, our person, replacement.

Verses 1 and 2 can be sung together.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7.26 00:15

찬양 486회

하나님의 길

이사야 55:8-9




하나님의 길은 그가 원하는 길 

내 삶의 노정에서 그가 정한 길

그 길이 기쁘든지 고통스럽든지 

내가 만난 환경에 아멘 하세


하늘이 땅 보다 높음 같이 

하나님의 길은 내 길 보다 높고

그의 생각은 내 생각 보다 높네 

하나님의 길은 틀리지 않네


하나님을 하나님으로 아는 것

그분의 행사를 인정해 복종하는 것 

날 향한 하나님 뜻을 보았을 때

그 앞에 업드려 경배하게 되네 


질그릇은 권위를 갖지 않다네

하나님의 뜻과 경륜 위해 존재해 

단순히 그의 길에 순종하세 

그가 날 이끄시도록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07.26 06:55  Addr  Edit/Del  Reply

    아멘!
    질그릇인 우리는 권위를 갖지 않다네.
    토기장이이신 하나님의 뜻과 경륜 위해 존재해.
    단순히 하나님의 길에 순종하세!
    그분이 날 이끄시도록!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7.26 00:05

지방교회 동영상 생명이만나 153회

하나님의 안식처


지방교회 이만나 유투브 : https://youtu.be/7wB-E02hHrc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06392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07.26 07:35  Addr  Edit/Del  Reply

    아멘! 하나님은 그리스도인들처럼 하늘을 사랑하지 않습니다. 하나님은 안식처를 원하십니다. 그분의 안식처는 사람이되, 영 안에서 가난하고 통회하는 비워진 사람입니다! 주예수님, 내 안에서 당신의 거처를 안식처를 얻으소서!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5.24 00:10

지방교회 에세이 131회

말과 말씀


지방교회 스토리 유투브 : https://youtu.be/JFcPdoTlb0w


지방교회 스토리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398715562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5.10 00:10

지방교회 에세이 129회

숨어계시는 하나님


지방교회 스토리 유투브 : https://youtu.be/Jt4ir44Qing


지방교회 스토리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39828056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member 2019.05.15 13:45  Addr  Edit/Del  Reply

    숨어 계시는 하나님의 너비와 길이와 높이와 깊이가 크고 크십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4.15 00:05

 

지방교회 이만나 유투브 : https://youtu.be/7VTOZ2drUzE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39745953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아멘 2019.04.15 07:10  Addr  Edit/Del  Reply

    보라! 주 하나님은 나의 구원이시라! 구원의 우물들에서 기쁨으로 물을 길으리로다! 시온의 주민아! 그분의 이름을 소리 높여 부르라!(이사야서 12: 2~6 중에서)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5 18:55
성경말씀 

 (사12:4) 그날에 너희가 또 말하기를 여호와께 감사하라 그 이름을 부르며 

 오늘의 만나

 
 이사야 12장 4절은 “그날에 너희가 또 말하기를 여호와께 찬송하라, 그 이름을 부르라!”(원문참조)고 말합니다. 여호와를 찬송하는 것과 그분의 이름을 부르는 것이 함께 하나로 놓여 있습니다. 주의 이름을 부르는 것은 언제나 찬송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우리가 “오, 주 예수님!”이라고 말할 때, 이것은 다만 부르는 것이 아니라 찬송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오, 주 예수님, 사랑합니다.”라고 말할 때, 이것은 찬송하는 것이며, 호흡하는 것입니다. 많은 그리스도인들이 이 영적 호흡을 실행하지 않기 때문에 죽어 있습니다. 만일 우리가 육신적으로 호흡을 실행하지 않는다면, 짧은 시간 내에 죽을 것입니다. 이것은 주님을 부르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가를 보여 줍니다. 영적으로, 우리가 부르는 것은 호흡하는 것이고, 호흡하는 것은 마시는 것입니다. 우리가 “오, 주 예수님!”이라고 말할 때, 우리는 그분을 안으로 들이마시게 되고, 적셔지며, 신선해집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이만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방교회] 근면함  (0) 2018.05.15
[지방교회] 참된 보호  (0) 2018.05.15
[지방교회] 그 이름을 부르라  (0) 2018.05.15
[지방교회] 방 친구  (0) 2018.05.15
[지방교회] 그리스도를 바라보기  (0) 2018.05.15
[지방교회] 세 부류의 사람  (0) 2018.05.15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5 18:45
성경말씀 

 (사6:1) 웃시야 왕의 죽던 해에 내가 본즉 주께서 높이 들린 보좌에 앉으셨는데 

 오늘의 만나

 
 이사야가 하나님의 자녀들 가운데 있는 상황을 보았을 때, 그는 아주 낙심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이유로, 그의 선지서의 처음 다섯 장에서 그는 이스라엘 자손들에 관하여 좋은 것은 거의 말하지 않았습니다. 바로 이 시점에서 주님은 그를 이상 안으로 이끌어 보좌에 앉아 계시는 영광의 주를 볼 수 있게 하셨습니다(사6:1). 주님은 이사야에게 이렇게 말씀하시는 것 같았습니다. “상황을 바라보지 말라. 그것을 본다면, 너는 낙심할 것이다. 나를 바라보아라. 나는 여전히 여기에 있다. 거기에는 좋은 것이 없을지 모르지만, 여기서는 모든 것이 좋다. 나를 바라보아라.” 교회 생활 안에서 우리는 상황을 바라보지 않고 그리스도를 바라보기를 배워야 합니다. 우리는 그리스도 외의 어떤 것이나 어떤 사람을 보지 말아야 합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이만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방교회] 그 이름을 부르라  (0) 2018.05.15
[지방교회] 방 친구  (0) 2018.05.15
[지방교회] 그리스도를 바라보기  (0) 2018.05.15
[지방교회] 세 부류의 사람  (0) 2018.05.15
가장 적극적인 것  (0) 2018.05.15
환난의 경한 것, 영광의 중한 것  (0) 2018.05.15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20:05
성경말씀 

 (사66:1~2)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하늘은 나의 보좌요 땅은 나의 발등상이니 너희가 나를 위하여 무슨 집을 지을꼬 나의 안식할 처소가 어디랴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나의 손이 이 모든 것을 지어서 다 이루었느니라 무릇 마음이 가난하고 심령에 통회하며 나의 말을 인하여 떠는 자 그 사람은 내가 권고하려니와 

 오늘의 만나

 
 어떤 사람들이 우상들에게 절하듯이 하나님도 그분 앞에 절하기를 원하신다고 생각하지 마십시오. 그분은 여러분이 그분을 위엄의 보좌에 계시는 분으로 생각하기를 원하지 않으십니다. 그분은 보좌에서 내려와 여러분 안에 계시기를 원하십니다. 내가 너무 심하게 말한다고 생각하지 마십시오. 이사야 66장 1~2절을 보면 주님은 그분의 보좌에 앉아 계시는 것을 나타내며 그 앉아 있는 것으로 만족하지 못하신 것처럼 보입니다. 그분은 그분의 안식할 곳이 어딘가를 물으십니다. 그분은 가난하고 통회하는 영을 소유한 사람들 안에 그분의 집을 찾으실 것이라고 말씀하심으로 그분 자신의 질문에 대답하십니다. 그분은 하늘에 머무는 것보다 사람 안에 안식하시기를 갈망하십니다. 그분의 안식은 가난하고 통회하는 영을 가진 사람들 안에 계실 때 옵니다.
출처 : 생명메시지3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