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6. 8. 00:15

찬양 710회

하나님은 사랑 또 빛

한국어 6장


1- 하나님은 사랑 또 빛 아들 생명 되셨네

사랑과 빛 표현되어 우린 생명 얻었네


2- 주 어떠함 나타내는 사랑은 안에 있네

주의 역사 나타내는 빛은 밖에 있다네


3- 은혜로 나타난 사랑 진리로 비취는 빛

사랑으로 주 누리고 빛으로 주를 아네


4- 사랑으로 죽으신 주 나로 생명 얻게 해

빛으로 깨닫게 하고 보혈 적용케 하네


5- 생명 얻게 하는 사랑 주 교통 누리게 해

정결케 하는 빛 나를 교통 안에 살게 해


6- 빛의 비췸 피의 씻음 기름 부음 알게 해

주의 성분 주의 생명 내 안에 더 흐르네

(후렴)

당신은 사랑 빛 아들 생명되셨네

사랑과 빛 표현되어 우린 생명 얻었네


7- 주의 사랑 우리들을 자녀 되게 하셨네

주의 형상 이루도록 빛은 어둠 제하네

(후렴)

이 은혜 이 진리 나타난 사랑 빛

그침없이 찬양하세 주 알게 한 사랑 빛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6. 8. 00:10

지방교회 누림글 180회

마주이야기


지방교회스토리 유튜브 : https://youtu.be/-hR_HiBWxpc


지방교회스토리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9700169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5. 6. 00:15

찬양 687회

은혜의 주님께 간구하니

한국어 614장



614-은혜의 주님께 간구하니


1- 은혜의 주님께 간구하니 영만이 흐르게 하옵소서

과거 다 버리고 담과 벽 넘어서 영 흘러 통행케 하옵소서


2- 은혜의 주님께 간구하니 영만이 흐르게 하옵소서

교만을 떠나서 자신 보류 않고 영 맘껏 흐르게 하옵소서


3- 은혜의 주님께 기도하니 영만이 흐르게 하옵소서

높은 맘 안 품고 자만치 않으리 영이 늘 흐르게 하옵소서


4- 은혜의 주님께 간구하니 영만이 흐르게 하옵소서

자신이 최고라 말하지 않으리 더 깊이 흐르게 하옵소서


5- 은혜의 주님께 요구하니 영만이 흐르게 하옵소서

자세를 버리고 내 보좌 버리니 생수강 흐르게 하옵소서


6- 은혜의 주여 내 간구 듣고 영만이 흐르게 하옵소서

건축을 위하여 교통을 위하여 어디나 흐르게 하옵소서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2. 13. 00:15

찬양 584회

향유를 부은 마리아

내 마음의 노래 98장



1. 

향유를 부은 마리아 모든걸 주께 드렸네

지난 세월의 많은 사람들 주님의 향기 맛 보고..

귀중한 생명, 마음의 보물, 지위와 빛나는 장래

주께 허비 했었네. 분명한 그 사랑 인해

가장 좋은 기회를 붙잡은 마리아 처럼

나도 나의 사랑과 내 가진 걸 부으리.


2. 

나의 영과 혼 몸과 마음을 다 하여 내 온 존재를

뜻과 힘 다해 주께 둡니다. 당신을 사랑하므로..

내 온 존재가 주께 점유 돼 주 맘에 나 들어갈 때

주는 나의 모든것 달콤한 교통 나누네.

사랑스런 주님과 영 안에 교통 나누며

그분을 누리는 것 어떠한 행복인가

 

3. 

하늘 아래나 땅 위에 주 외에 누가 있을까.

나의 육체와 마음이 쇠하여진다 해도

나의 모든 걸 잃어도 주님은 영원한 분깃

모든것이 헛되나 주님은 날 사로잡네

이제 나는 보았네. 그 귀함 그의 가치를

이제 고백합니다. 내 맘이 주께 있음을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12.13 06:49  Addr  Edit/Del  Reply

    아멘! 향유, 사랑, 헌신, 교통, 누림, 이상, 희생! 할렐루야!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9. 12. 00:15

찬양 520회

예수 믿는 것은

한국어 969장



969- 예수 믿는 것은



1- 예수 믿는 것은 그에 관해 배우고

선한 일을 하는 거라 말하는 이여

주 예수는 생명의 떡으로 오셨네

우리 그를 매일 매일 먹어야 하네


2- 주의 이름 부를 때에 풍성 누리고

주가 우리 속 채울 때 변화된다네

봉사에 집착하던 옛 노력 버리고

매일 매일 교통할 때 생명 자라네


3- 마지막 때 너의 마음 어지럽다면

악한 흐름 속에 갈팡질팡 한다면

다만 교회 안에 와서 주를 누리라

너는 가장 좋은 길을 발견하리라

(후렴)

우리는 사랑해 먹고 마시는 교회 생활

주를 호흡하며 말씀을 먹네

우리는 부르네 오 주 아멘 할렐루야

언제나 주님과 잔치 누리네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6. 5. 00:05

지방교회 동영상 생명이만나 131회

하나님을 친구 삼음


지방교회 이만나 유투브 : https://youtu.be/oUKipAXh-zU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3990884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06.05 07:06  Addr  Edit/Del  Reply

    아멘! 주 예수님을 어떤 종교적인 경배나 두려움으로 대하는 것이 아니라, 친구로서 주님과의 달콤한 교통을 우리의 일상에서 가질 수 있기를!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5. 20. 00:05

지방교회 동영상 생명이만나 124회

우리를 강하게 하는 교통


지방교회 이만나 유투브 : https://youtu.be/GsC4JmKUrDA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398579134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emannakr 2018. 12. 11. 00:50

지방교회 동영상 생명이만나 41회 - 

하나님과의 교통을 회복하려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zoe zo 2018.12.14 07:09  Addr  Edit/Del  Reply

    아멘! 주 하나님과의 교통에 막힘이 없도록 늘 주님의 보배로운 피가 적용된 교통과 선한 양심을 유지하게 하소서!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16. 17:20
성경말씀  

(창18:1~2) 여호와께서 마므레의 상수리나무들이 있는 곳에서 아브라함에게 나타나시니라 날이 뜨거울 때에 그가 장막 문에 앉아 있다가 눈을 들어 본즉 사람 셋이 맞은편에 서 있는지라 그가 그들을 보자 곧 장막 문에서 달려나가 영접하며 몸을 땅에 굽혀 
(18:4~5) 물을 조금 가져오게 하사 당신들의 발을 씻으시고 나무 아래에서 쉬소서 내가 떡을 조금 가져오리니 당신들의 마음을 상쾌하게 하신 후에 지나가소서 당신들이 종에게 오셨음이니이다 그들이 이르되 네 말대로 그리하라 

 오늘의 만나 

 보좌에 앉으셔서 우리의 절과 경배를 받으시는 것과 나무 그늘에 앉아 발을 씻는 것 중 어느 것이 하나님에게 더 즐겁겠습니까? 하나님은 아브라함의 수준으로 인간의 형태로 그에게 오셨습니다. 이런 방식으로 오신 이후로 하나님과 아브라함은 친구가 되었습니다. 이 장에서는 어떤 종교적인 경배나 두려움이 없고 다만 친근함이 있을 뿐입니다. 얼마나 놀랍습니까! 우리 모두는 이런 식으로 하나님을 체험할 필요가 있습니다. 하나님은 자주 우리를 평범한 방식으로 방문하십니다. 많은 자매들은 그들이 부엌에서 요리를 하거나 빨래를 할 때 주님이 친밀하고 인간적인 방식으로 오신 체험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들은 친구로서 주님과 함께 달콤한 교통의 시간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많은 형제들도 역시 이런 체험들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들이 직장에서 일을 할 때나 집에서 쉬고 있을 때 주님은 친근한 친구처럼 다가오시어 그들과 함께 달콤한 교통을 나누었습니다. 이런 것들은 하나님이 친밀한 친구처럼 교통하기 위하여 인간의 수준으로 우리를 방문하신 것의 체험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16. 17:05
성경말씀 

 (고전12:13) 우리가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노예나 자유인이나 모두 한 영 안에서 한 몸 안으로 침례 받았고, 또 모두 한 영을 마시게 되었습니다. 
(12:22~23) 그럴 뿐만 아니라 몸 가운데서 더 약하게 보이는 지체들이 오히려 더 요긴합니다. 우리는 덜 귀하게 여기는 몸의 지체들에게 더욱 귀한 것을 입혀 줍니다. 그리고 우리의 아름답지 못한 지체들은 더욱 아름다운 것을 얻게 되지만, 

 오늘의 만나

 
 우리가 진정으로 몸의 생명을 보았다면, 하나님의 집에는 제한이 있으며 우리가 제멋대로 행동할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될 것입니다. 동시에 우리가 몸의 생명을 가지고 있다면, 우리는 다른 하나님의 자녀들과의 끊임없이 교통할 것이며 그것이 우리에게 부담이 되는 것이 아니라 도리어 귀한 것이 될 것입니다. 하나님의 집의 의미를 모르는 하나님의 자녀들은 다른 하나님의 자녀들과 교통하지 않습니다. 다른 형제들을 귀히 여기거나 존경하지 않는 사람들은 하나님의 집을 보지 못한 사람들입니다. 만일 우리가 몸의 생활이 의미하는 것이 무엇인지 안다면 우리는 다른 형제들을 귀히 여기고 생명을 만지며 집회 가운데서 도움을 받게 될 것입니다. 집회에 올 때 우리는 도움을 받게 되고 생명을 만지게 될 것입니다. 어쩌면 우리가 집회를 마치고 나올 때 어떤 형제가 와서 좋지 않은 집회였다고 불평할지도 모릅니다. 사실상 좋지 않은 것은 집회가 아니라 그 형제입니다. 그는 하나님의 집의 입장 위에 있지 않았고 다른 이들과 교통하여 생명 공급을 받아들이지 않았던 것입니다. 만일 그의 육체가 처리되었다면 그는 그리스도의 몸을 볼 것이고 다른 이들과 끊임없이 교통할 것입니다. 그는 가장 약한 형제나 자매가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할 것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