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6. 18:00

성경말씀

(고후2:10) 여러분이 어떤 일에서 누구를 용서한다면, 나도 용서합니다. 내가 어떤 일에서 용서했다면, 내가 용서한 것은 여러분을 위하여 그리스도의 인격으로 용서한 것인데,

오늘의 만나

교회 생활 안에 죄의 문제가 있을 때, 우리는 그것을 느슨하게 방치해서는 안 됩니다. 우리는 많은 생명의 수고를 통하여 그것을 다루어야 합니다. 우리의 실행상의 경향은 문제를 돌보지 않거나 조급하게 돌보거나 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성경은 우리가 반드시 이런 일을 주의 깊게 다루어야 함을 보여 줍니다. 이것은 마치 좋은 의사가 죽어 가는 환자를 치유하기 위해 자기의 기술을 사용하는 것과 같습니다. 그는 이 환자에게 조금씩 점차적으로 수고해야 합니다. 바울은 죄 짓는 형제를 다루기 위해 고린도전서를 쓸 때, 그러한 방식으로 수고했으며 고린도후서를 쓰면서 다시 한번 수고했습니다. 우리는 교회 안의 죄 있는 지체를 사랑 안에서 돌보고 지혜로 다루어야 하며 그가 도움을 받아 회개하고 주님께 돌아올 수 있게 되기를 소망해야 합니다. 우리는 그에게 생명을 사역하여 그가 생명 공급을 받음으로써 주님과 교통하는 것을 회복하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6. 16:25

성경말씀

(골2:18~19) 겸허한 척하면서 천사를 숭배하는 사람들이 여러분을 합당하지 못하다고 판단하는 것으로 말미암아, 여러분의 상을 빼앗기지 않도록 하십시오. 그러한 사람들은 자기가 본 것들에 사로잡혀, 육체의 생각을 따라 헛되이 교만에 빠져서 머리를 붙들지 않습니다. …

골로새서에서 바울이 다루고 있는 모든 소극적인 것들 중에서 특히 심각하게 드러나는 것은 우상숭배의 한 형태인 천사숭배입니다. 하나님 외의 다른 어떤 것, 천사들과 같은 피조물 등을 숭배하는 것이 바로 우상숭배입니다. 골로새에 사는 어떤 이단 교사들은 그들 자신을 하나님과 직접 접촉할 수 없는 존재로 여기고 천사 숭배를 주장하였습니다. 그들은 하나님은 지극히 높은 분이지만 사람은 극히 천하며, 또한 하나님은 영광스러운 분이지만 사람은 부패했다고 가르쳤습니다. 그러므로 그들의 이런 이단적인 가르침에 따르면 우리는 하나님을 직접 접촉할 자격이 없다는 것입니다. 그들의 말로는 우리에게는 어떤 중재자가 필요하며 천사들이 하나님과 사람 사이에 중재자가 된다는 것입니다. 이것이 골로새 교회에 침투된 천사숭배의 뒤에 깔린 관념입니다. 어떤 사람들은 하나님을 직접 경배할 자격이 없다고 믿는 것을 겸손의 표시라고 생각합니다. 이단 교사들은 성도들을 권하여 이같은 방식으로 경배함으로 겸손을 보이라고 했습니다. 그들은 마치 골로새 사람들에게 이렇게 말하는 것 같습니다. “너희들이 하나님께 직접 갈 수 있다는 교만한 생각을 버리라. 너희는 겸손히 자신을 낮추고, 너희와 하나님 사이에서 천사들이 중재자로 봉사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인정하라!” 바울은 그러한 관념과 싸우며 “겸허한 척하면서 천사를 숭배하는 사람들이 여러분을 합당하지 못하다고 판단하는 것으로 말미암아, 여러분의 상을 빼앗기지 않도록 하십시오.(골2:18)”라고 말했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5. 6. 13:50

지방 교회 - 내주하는 그리스도

  고린도후서13:5 - 여러분안에 예수그리스도께서 계시다는 것을 알지못합니까?    아멘. 우리안에 계신 그리스도께서 성경의 심장이자 우리존재의 심장입니다... 빛을 비추심으로  질그릇인 우리안에 주님이 보배로  들어 오셨습니다. 우리안에 계신 주님으로 인하여  십자가에 못박힌 생명을 살 수 있고, 그로인해 부활 능력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오늘도 주님의 눈언저리를 바라보고 그 임재를  누림으로  천연적인 나를 벗고 주님과 하나로  사는 기쁨을 더 맛보게 하소서~!
  - 출처 : 한나의 자유 -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스마일은혜 2018. 5. 4. 10:28

‘만약에’라는 습관

성경말씀

(살전5:16) 항상 기뻐하십시오. (18) 모든 일에 감사하십시오. 왜냐하면 이것이 하나님께서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여러분에 대하여 가지신 뜻이기 때문입니다.

오늘의 만나

하녀로 일하느라 생활이 매우 힘든 흑인 여자가 있었습니다. 그래도 그녀는 주님을 믿는 사람으로 하루 종일 기쁨으로 가득찬 생활을 하며 지냈습니다. 그녀의 입에서는 ‘할렐루야’와 ‘주 예수님을 사랑합니다’로 가득 찼습니다. 어느 날 주인의 친척이 왔습니다. 그녀는 백인 귀부인이었는데 하녀인 그녀가 기뻐하는 것을 보고 물었습니다. “너는 뭐가 그렇게 기쁘냐?” 그녀는 대답했습니다. “저는 주 예수님을 믿습니다. 하나님은 나의 구주로서 이미 나를 구원하셨답니다.” 귀부인은 그녀가 계속 기뻐하는 것을 보더니 더욱 화가 나서 또다시 물었습니다. “어떻게 이렇게 기뻐할 수 있느냐? 너는 앞날에 대해 조금도 관심이 없는거니? 만약에 주인님이 너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면, 만약 네 등이 아파서 빨래를 할 수 없다면, 만약에 네 자식이 아프다면, 만약에 네가 번 돈을 잃어버린다면, 만약에 의외의 불행한 일이 발생한다면, 만약에 ...” 기쁨으로 가득한 그 자매는 귀부인이 다시 ‘만약에’라는 말을 하기 전에 즉시 대답했습니다. “부인, 내가 보기에 당신은 모든 것이 좋습니다. 단지 ‘만약에’라는 습관이 있습니다. 아마 당신에게 ‘만약에’라는 습관만 없다면 당신은 벌써부터 나처럼 기뻐했을 것입니다.” 

출처 : 온전케 하는 예화들2,
지방교회 생명 이만나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4. 27. 05:00


찬송가 - 분향단에서의 기도



캘리그라피 - 우슬초 / 찬송가 - 
Shulammite S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4. 25. 00:23



골로새서 3장 4절

우리 생명이신 그리스도께서 나타나실 그때에 너희도 그와 함께 영광중에 나타나리라



캘리그라피 - 우슬초 / 찬송가 -shulammite-so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샬롬1 2018.04.25 09:03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멘
    영안에서 늘 살게 매일 가르쳐주소서 !!

    •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4.25 09:06 신고  Addr  Edit/Del

      아멘 오늘도 영 안에서 살게하여 주십시오
      주의 이름을 부르며 복잡한 생각을 영 안에서 주님을 접촉하며 돌이킵니다 당신의 임재안으로 돌이킵니다

  2.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텅빈그릇 2018.05.19 17:36 신고  Addr  Edit/Del  Reply

    늘 영 안에서 삶으로써 생명이 성숙되어, 우리 주님 나타나실 때에 나도 함께 영광 중에 나타나기 원합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 4. 23. 04:59


국제중국어집회 - M3 한 새사람의 단체적인 생활, 그리스도를 배움 - 지방교회 집회
1. 

2.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