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7.27 05:00

생명이만나 342 - 죄로 인한 애통의 눈물 - 지방교회들 이만나


생명이만나 342 - 죄로 인한 애통의 눈물 - 지방교회들 이만나

벧전3:18 그리스도께서 또한 죄들 때문에 한 번의 고난을 받으셨으니, 곧 의인으로서 불의한 사람들을 대신하여 죽으신 것입니다. 그것은 여러분을 하나님께 이끌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더보기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3:10
성경말씀 

 (욥16:20) 나의 친구는 나를 조롱하나 내 눈은 하나님을 향하여 눈물을 흘리고 

 오늘의 만나

 
욥기 16장 20절은 욥이 사탄의 공격을 받고 세 친구가 그를 조롱한 후에 말한 것입니다. 형제자매여, 사람의 조롱과 압박을 받고서, 하나님을 향하여 눈물을 흘리는 이러한 경험을 한 적이 있습니까? 당신은 많은 때, 사람 앞에서 면박을 받은 적이 있습니까? 당신은 억울한 누명을 쓰고 손해를 본 적이 있습니까? 당신은 이러한 일들을 만날 때 욥처럼 그렇게 울어 본 적이 있습니까? 물론 사람 앞에서 우는 것은 그 사람이 연약하다는 표시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을 향하여 우는 것은 합당한 것입니다. 무릇 하나님 앞에서 눈물을 흘려본 적이 있는 사람은 복이 있다고 나 자신은 말할 수 있습니다. 이와 반대로, 이제껏 하나님 앞에서 울어보지 못한 사람은 교통한다는 것이 무엇인지, 하나님과 친근하다는 것이 무엇인지를 알 수 없으며, 무거운 짐을 여호와께 내려놓는다는 것이 무엇인지 더욱 알 수 없을 것입니다. 눈물을 흘려보지 않은 사람치고 충성된 사람은 없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형제자매들이여! 당신은 어떻습니까? 당신이 만일 이미 당신의 어려움과 기쁨을 하나님께 아뢰었다면, 당신은 또한 동시에 당신의 눈물도 하나님께 드리기를 권합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5 14:50
성경말씀 

(시80:5) 주께서 저희를 눈물 양식으로 먹이시며 다량의 눈물을 마시게 하셨나이다  

오늘의 만나 

당신의 눈물이 흘러나오면, 본래는 당신 안에서 너무도 무거웠던 것이 갑자기 가벼워지기 시작하고, 본래 너무도 꽉 죄었던 것이 조금 풀어집니다. 이것은 마치 당신의 눈물로 인하여 어떤 것이 당신 안에서 흘러나가는 것과 같습니다. 본래 속에 너무 많은 것이 있었는데, 지금 그것이 적어질 리가 없고, 본래 안에 가득 찼던 화가 지금 그렇게 적어질 리가 없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여기에서 눈물이 어떤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봅니다. 그것은 마음속에 있는 것을 내보낼 수 있습니다. 바꾸어 말하면, 눈물은 마음의 출구입니다. 물론 사람 앞에서 우는 것은 그 사람이 연약하다는 표시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을 향하여 우는 것은 합당한 것입니다. 무릇 하나님 앞에서 눈물을 흘려본 적이 있는 사람은 복이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와 반대로, 이제껏 하나님 앞에서 울어보지 못한 사람은 교통한다는 것이 무엇인지, 하나님과 친근하다는 것이 무엇인지를 알 수 없으며, 무거운 짐을 여호와께 내려놓는 것이 무엇인지 더욱 알 수 없습니다.

삶을 가꿔 주는 선물


'이만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거룩한 가정생활이란?  (0) 2018.05.15
처음 익은 열매  (0) 2018.05.15
눈물의 의미  (0) 2018.05.15
그리스도를 적시는 새벽이슬  (0) 2018.05.15
세일즈맨  (0) 2018.05.15
비교하는 것  (0) 2018.05.15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4 15:10
성경말씀  

(딤후3:17) 성경은 하나님의 사람을 온전하게 하며, 온갖 선한 일을 위하여 충분히 준비되게 합니다. 

 오늘의 만나

 
 문학가와 연로한 성도가 부잣집의 만찬에 함께 초대되었습니다. 만찬 중에 어떤 사람이 문학가로 하여금 시편 23편을 읽게 하는 것이 어떻겠냐고 제의했습니다. 문학가가 수긍하였으나, 그는 노인께서도 한 번 읽어야 한다고 말하였습니다. 문학가는 문학에 정통하였기 때문에, 낭송하는 실력이 대단했습니다. 빨리 읽어야 할 곳에서는 빨리 읽고, 느리게 읽어야 할 곳에서는 느리게 읽었으며, 높은 톤으로 읽어야 할 곳에서는  높게 읽었고, 낮은 톤으로 읽어야 할 곳에서는 낮게 읽었습니다. 낭송하는 것을 듣고 있자니, 음악과 같이 무척이나 감동적이었습니다. 낭송을 마치자 우뢰와 같은 박수 소리가 터져 나왔고, 그에 대한 칭찬이 끊이지 않았습니다. 이어서 노인이 한 번 읽었는데, 다 읽은 후에 박수 소리는 전혀 없었고 모든 사람이 눈물을 흘리고 있었습니다. 이에 문학가는 일어나서 말했습니다. "내가 읽는 것이 노인보다 좋았습니다. 나는 청년이기 때문에, 소리가 높고 컸으며 끊고 맺음이 분명하였습니다. 그러나 당신은 연로하시고, 앞니도 없으셔서 발음도 분명치 않으셨습니다. 저는 단지 당신들의 박수 소리와 칭찬만을 받았지만, 노인분이 받은 것은 바로 당신들의 마음과 눈물이었습니다. 어째서 이렇게 되었을까요?  내가 알고 있던 것은 단지 시편 23편의 글자들이었지만, 노인분이 알고 있던 것은 바로 시편 23편 중에 있는 혼의 목자였습니다." 우리가 만일 그리스도를 깊이 알고 있다면, 그분을 위하여 더욱 아름다운 간증을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출처:온전케 하는 예화들(1)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1 15:15
성경말씀  

(계7:15) 그러므로 그들은 하나님의 보좌 앞에 있으며, 그분의 성전에서 밤낮으로 그분을 섬깁니다. 그리고 보좌에 앉아 계신 분은 그들 위에 장막을 치실 것입니다. (17) 왜냐하면 보좌 가운데 계신 어린양께서 그들을 목양하시고 생명수의 샘들로 안내하실 것이며, 하나님께서 그들의 눈에서 모든 눈물을 씻어 주실 것이기 때문입니다. 

 오늘의 만나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장막이고, 그리스도의 궁극적인 확장인 새예루살렘은 하나님의 영원한 장막이 될 것이며, 거기서 하나님의 모든 구속받은 자들이 그분과 함께 영원히 거할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들을 그리스도 안에 체현된 그분 자신으로 덮을 것입니다. 하나님의 체현인 그리스도는 그들의 장막이 될 것입니다. ‘그들의 눈에서 눈물’은 그들의 불만족의 표시입니다. ‘생명수’는 그들의 만족을 위한 것입니다. 어린양이 생명수로 그들의 만족을 위해 그들에게 공급하기 때문에 불만족의 눈물이 없을 것이며 눈물은 닦여질 것입니다.
출처 : 내 마음의 보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