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17. 00:15

찬양 674회

내 생명이 되신 주

한국어 1071장


1071- 내 생명이 되신 주


1- 내 생명이 되신 주 영광 안에 계셔

순수하네 거룩하네 승리했네

은혜로운 주님은 달콤하시도-다

온유하고 다정한 그 영광스런 생명

그 영광스런 생명 내 소유 됐네


2- 내 생명이 되신 주 영광 안에 계셔

마귀 올무 이기시고 승리했네

그 장엄함 위대함 위엄 넘치도-다

그의 모든 어떠함 그 영광스런 생명

그 영광스런 생명 내 소유 됐네


3- 내 생명이 되신 주 영광 안에 계셔

연약함과 질병 모두 처리했네

그 강함과 능력은 비교할 수 없-어

그의 모든 어떠함 그 영광스런 생명

그 영광스런 생명 내 소유 됐네


4- 내 생명이 되신 주 영광 안에 계셔

한이 없는 인내 평강 되셨도다

그 기쁨과 찬란함 형용할 수 없-네

그의 모든 어떠함 그 영광스런 생명

그 영광스런 생명 내 소유 됐네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다읫 2020.04.17 06:36  Addr  Edit/Del  Reply

    온유하고 다정한 달콤하신 영광스런 내 소유이신 주님 생명 지체들 소유 되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16. 00:27

찬양 673회

I do not know where they have laid Him


1

I do not know where they have laid Him.

The stone is taken away from the tomb.

Oh! They have taken Him away!

Oh! Where is He?


2

Disciples came and saw the empty tomb

But went away so soon to their own homes.

They’re satisfied with just the facts.

But where’s my Lord?

  Where is He, my Jesus?

Where is He, my Beloved?

Where is He Whom my soul doth love?

Jesus, my Love, I just want You.


3

My heart is broken from my deepest need.

Don’t ask me, angels, why I’m weeping.

Nothing but Jesus fills my inner being.

Oh! Where’s my Love?


4

Someone is standing right behind me.

It’s just the gardener I can barely see.

Sir, if you carried Him away...

Oh! Where is He?


  Where is He my Jesus?

Where is He my Beloved?

Tell me where you have laid Him

And I’ll carry Him away, I’ll carry Him away.


5

And then I heard a voice say, “Mary.”

That sweetest voice that penetrated me.

It is the voice of my Beloved,

Jesus, my Love.

  I have found my Jesus!

I have found my Beloved!

I have found Whom my soul doth love,

Jesus, my love, I just love You!


6

But Jesus told me not to touch Him yet.

He must ascend first to the Father

And to My Father and your Father

To My God and your God.

  Go and tell My brothers,

I ascend to the Father

To My Father and your Father,

And My God and your God, go tell My brothers.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15. 00:15

찬양 672회

지성소에 들어가

한국어 556장


556-지성소에 들어가


1- 지성소에 들어가 휘장 안에 생활해-

주의 보좌 만져서- 생수 흐르게 하리


2- 지성소인 내 영에 지금 주님 거하니-

영 안에 돌아갈 때- 나는 주님 만나네


3- 부활하신 주 향기 내 영에서 흘러나-

영 안에 내 기도로- 주가 표현되시네


4- 영 안의 주 만질 때 주의 풍성 누리네-

생명의 빛 생명 떡- 부활 향기 누리네


5- 만질수록 더 깊고 풍성하신 주 예수-

생명의 법 만지며- 감췬 만나 누리네


6- 싹 난 지팡이 같은 부활 열납 만지네-

여기 은혜 보좌에- 은혜 강물 흐르네


7- 우리 함께 기도해 영을 해방함으로-

지성소로 들어가- 주를 접촉하겠네


8- 지성소에 거하며 제사장의 생활해-

생수 흐르기까지- 은혜 보좌 만지리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은혜 2020.04.15 06:23  Addr  Edit/Del  Reply

    생수 흐르기까지!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14. 00:15

찬양 671회

I have come to the Fountain of Life

new tune


1

I have come to the Fountain of Life,

A fountain that flows from above;

I have passed from the waters of strife

And come to the Elim of love;

I have drunk of the heavenly well,

In the depths of my being it springs.

No mortal can measure or tell

The gladness the Comforter brings.

  Oh, come to the Fountain of Life,

The fountain that never runs dry;

Oh, drink of the boundless supply,

  For Christ is the Fountain of Life.


2

I have come to the Fountain of Blood

That for guilt and uncleanness doth flow;

I have washed in its sin-cleansing flood

And my garments are whiter than snow.

I count not my righteousness mine—

’Tis Jesus that lives in my soul.

I partake of His nature divine,

And in Him I am perfectly whole.


3

I have come to the Fountain of Health,

A boundless and endless supply;

’Tis a secret man’s wisdom or wealth

Can never discover or buy.

But the secret my Lord hath revealed

In the fountain that flows from His side,

In the stripes by whose pain we are healed,

In Himself as He comes to abide.


4

I have come to the Fountain of Joy;

His joy is the strength of my heart.

My delight is unmixed with alloy,

My sunshine can never depart.

The fig tree may wither and die,

Earth’s pleasures and prospects decline;

But my fountains can never be dry—

My portion, my joy is divine.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할렐루야 2020.04.14 06:58  Addr  Edit/Del  Reply

    생명의, 보혈의, 치료의, 기쁨의 샘물! 다만 마십니다!

  2. 그리스도의 연인 2020.04.14 09:47  Addr  Edit/Del  Reply

    아멘 할렐루야!
    생명의 샘
    보혈의 샘
    치료의 샘
    기쁨의 샘으로

    내 안에 오셔서
    날마다 공급 하시는
    생명의 샘이신
    그리스도를
    마십니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찬양합니다 💐🎶💖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13. 00:15

찬양 670회

신뢰하고 믿으라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10. 00:15

찬양 669회

하나님의 뜻은

내 마음의 노래 410장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매일 2020.04.10 06:21  Addr  Edit/Del  Reply

    그 영 안에 있는 하나님과 사람의 연합이 길일세!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9. 00:15

찬양 668회

 How can I ever stay away

영어찬송 471장 (new tune)


1

How can I ever stay away

And grieve Thy Spirit all the day

While Thou dost wait for me?

I now am willing to return,

And wait no longer, for I yearn

Henceforth to follow Thee.


2

I offer now without reserve

All that I am and all I have

Thy purpose to fulfill.

Oh, may the Lord accept and keep,

That henceforth I may only seek

To do the Father’s will.


3

When I look back, what grief and shame

That I’ve brought none to trust Thy name,

Thy word I’ve locked within.

Oh, may the Lord anointing give

And richly through my being live,

That I may speak of Him.


4

My gracious Lord has giv’n much grace,

Exceeding e’en a friend my place;

I fain would be His bride.

I’d share His life and suffer loss,

Accepting willingly the cross,

With Him identified.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odman 2020.04.09 18:03  Addr  Edit/Del  Reply

    주님 사랑합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8. 00:15

찬양 667회

침체된 내 영에

한국어 605장


605-침체된 내 영에


1- 침체된 내 영에 생기를 불어서

근심과 사망 이기고 부흥케 하소서


2- 새 힘을 얻도록 생기를 불어서

피곤함 이겨 날개로 날게 하옵소서


3- 안식을 얻도록 생기를 불어서

영 안에서 주 의지해 기쁘게 하소서


4- 주 충만되도록 생기를 불어서

뜻 세울 때나 행할 때 날 벗게 하소서


5- 몸 안에 살도록 생기를 불어서

영원토록 성도들과 건축게 하소서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생기 2020.04.08 07:10  Addr  Edit/Del  Reply

    생명의 공기, 생명의 바람, 생명의 숨, 생명주시는 그 영!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7. 00:10

찬양 666회

More of our heart

new song


1

More of our heart, dear Lord, we’d give You now;

Even more ground to You, Lord, we’d allow.

All that distracts us we’d despise,

All that draws away our eyes—

Lord, do fill our vision

’Til the morning star has risen!

We would count all things loss, but Jesus gain;

Our inward parts cry out for You to reign.

Worthy You are our heart to claim—

Come, engrave on us Your name,

We would love You, Jesus, more.


2

Less we would argue, Lord, and go our way;

More we would say “Amen” to what You say.

Grant us a walk to You conformed,

’Til our living is transformed.

We adore You, Jesus—

May a pure love for You seize us.

Any unwillingness, Lord, quickly slay;

Even by faith we open all the way—

Rising to heights of love unknown,

Christ our destiny alone,

We would love You, Jesus, more!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4. 6. 00:15

찬양 665회

보좌에 앉으신 사람의 아들

내 마음의 노래 238장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보좌 2020.04.06 08:04  Addr  Edit/Del  Reply

    왕국과 보좌, 통치와 분배의 은혜, 개척자의 본과 열린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