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9. 00:15

찬양 574회

그리스도를 가져와

한국어 624장



624-그리스도를 가져와



1- 그리스도를 가져와 모일 때 풍성 다 바쳐

하나님 음-식 되도록 주를 전람하세


2- 주를 힘임어 생활해 주를 의지해 싸우네

그 몸의 경-륜 영원히 끊어지지 않아


3- 내 가진 모든 것 경험 다 주를 위해 받은 것

다 함께 모-일 때마다 주 전람해보세


4- 모일 때 하나님 위해 그리스도를 가져와

피차의 풍-성 누리며 주 전람해보세


5- 부활 주 향기로 삼고 승천한 주를 높일 때

하나님 만-족하시니 주 전람해보세


6- 집회의 중심과 실지 모든 봉사와 분위기

모두가 그-리스도를 전람하는 것일세


7- 모든 간증과 기도와 영 안의 모든 교제들

은사로 하-는 모든 것 전람 위해 있네


8- 성부께 영광 돌리며 주님을 높이기 위해

풍성한 그-리스도를 함께 전람하세

(후렴)

다 주를 전람해 다 주를 전람해

다 함께 주 풍성 가져와 다 주를 전람해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9. 00:10

지방교회 에세이 156회

침례의 더 깊은 의미


지방교회 스토리 유투브 : https://youtu.be/4WjLB8rLkuc


지방교회 스토리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4248308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9. 00:05

지방교회 동영상 생명이만나 205회

사람은 도대체 무엇이 필요한가!


지방교회 이만나 유투브 : https://youtu.be/LqGau244UKQ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4248379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햅시바 2019. 11. 28. 18:49

10:24 그 다음날 그들이 가이사랴에 들어가니 고넬료가 그의 친척들과 가까운 친구들을 불러 모아 놓고 그들을 기다리고 있었다.

25 베드로가 들어가자 고넬료가 그를 맞으며 그의 발앞에 엎드려 절하니,

26 베드로가 그를 일으키며 말하였다. ``일어나십시오 나도 역시 사람입니다.``

27 베드로가 그와 함께 이야기 하면서 안으로 들어가, 많은 사람이 모여있는 것을 보고서

28 그들에게 말하였다. ``여러분도 아시는 대로 유대인이 다른 민족과 사귀거나 가까이 하는 것은 율법에 어긋나는 것이지만, 하나님은 어떤 사람이라도 속되다거나 더럽다고 해서는 안된다는 것을 나에게 보여 주셨습니다.

29 그러므로 내가 초대받았을때에 거절하지 않고 왔습니다. 내가 묻겠는데, 무슨 일로 나를 오라고 하셨습니까?`` 라고 하니

30 고넬료가 말하였다. ``사일전 이맘때에 내가 집에서 제 구시에 기도를 하고 있었는데, 갑작이 한 사람이 빛나는 옷을 입고 내 앞에 서서 

31 고넬료여, 하나님께서 그대의 기도를 들으시고 그대의 구제를 기억하셨습니다.

32 그러니 사람을 욥바로 보내어 베드로라는 시몬을 불러오십시오. 그는 바닷가에 사는 피혁공 시몬의 집에 묵고 있습니다. 라고 하시기에,

33 내가 즉시 그대에게 사람을 보냈는데, 참 잘 와주셨습니다. 이제 우리는 주님께서 그대에게 명령하신 모든 것을 들으려고 모두 하나님앞에 있습니다.``

28절의 베드로의 말은, 베드로가 비몽사몽중에 본 이상의 의미, 즉 큰 보자기 안에 있는 짐승들이 사람들을 의미한다는 것을 이해했다는 것을 가리킨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8. 00:15

찬양 573회

영원한 하나님께서 영원 과거에

내 마음의 노래 291장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11.28 06:53  Addr  Edit/Del  Reply

    아멘! 시간은 영원한 하나님의 경륜의 성취 기간! 시간 안에 나그네인 우리는 영원을 사모해! 영원의 중심과 둘레이신 그리스도를 사모해!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8. 00:05

지방교회 동영상 진리이만나 88회

그리스도께 참여하기 위해 믿음을 훈련함


지방교회 이만나 유투브 : https://youtu.be/w6gRbEer_IM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https://tv.kakao.com/v/40421956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11.28 07:01  Addr  Edit/Del  Reply

    아멘! 그리스도 안에서 우리가 소유한, 그 측량할 수 없는 풍성이신 그리스도를, 믿음의 영을 훈련하여 생활 속에서 적용하며 누리게 하소서!

posted by 햅시바 2019. 11. 27. 11:09

9:17 베드로는 자기가 본 이상이 무슨 뜻일까 하며 속으로 매우 당황하고 있는데,마침 고넬료가 보낸 사람들이 시몬의 집을 물어 찾아와 문앞에 서서,

18 큰 소리로 베드로라는 시몬이 거기에 묵고 있는지를 물었다.

19 베드로가 그 이상에 대하여 곰곰이 생각하고 있을때, 그영께서 그에게 말씀하셨다. ``세사람이 너를 찾고 있으니,

20 일어나 내려가서, 아무것도 의심하지 말고 그들과 함께 가거라, 내가 그들을 보냈다.``

21 베드로가 내려가서 그 사람들에게 ``보십시오, 내가 바로 그대들이 찾는 사람입니다. 그런데 무슨 일로 오셨습니까?`` 라고 하니

22 그들이 말하였다. ``백부장 고넬료는 의로운 사람이고,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이며,온 유대 민족에게 칭찬을 받는 사람입니다. 그는 그대를 그의 집에 초대하여 그대의 말씀을 들으라는 거룩한 천사의 지시를 받았습니다.

23 그러자 베드로가 그들을 불러들여 묵게 하였다. 이튿날 베드로가 일어나 그들과 함께 떠났는데, 욥바에 있는 몇 형제들도 동행하였다.

이 전략적인 경우에서 베드로는 단독으로 행동하지 않고, 그리스도의 몸의 원칙안에서 몇 형제들과 함께 행동했다. 그것은 하나님께서 이방인을 대하시는 방식에 대해, 즉 베드로가 유대인의 전통과 관습을 깨뜨림으로써 이방인에게 복음을 전파하게 하시는 하나님의 방식에 대해 그들이 증언할수 있도록 하시려는 것이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7. 00:15


찬양 572회

Jesus Lord, You’re our first love



1

Jesus Lord, You’re our first love;

You’re the One we love the best.

When our heart is loving You,

How we’re filled with Your sweet rest!


2

Lord, we love You for Yourself,

Not for what You give or do.

Nothing else could e’er compare

With the joy of loving You.


Lord, we’ve been drawn off by many things;

Now we turn our heart back—how it sings!

We repent of loving other things—

Jesus, Lord, You’re our first love.


3

Never more could we desire

Anything that’s less than You,

And to this we would aspire—

Simply to be filled with You.


4

Jesus Lord, You’re our first love;

You’re the One we love the best.

When our heart is loving You,

How we’re filled with Your sweet rest!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 11. 27. 00:10

지방교회 자매집회 가을 장로 

M5 - 한 새사람의 기능 발휘와 완결을 위해 

하나님의 운행에 따라 수고함


지방교회 스토리 유투브 : https://youtu.be/kLm9zAMqbkc


지방교회 스토리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418784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