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햅시바 2020. 6. 18. 09:05

9:6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이 헛되게 된것 같지는 않습니다. 왜냐하면 이스라엘에게서 난 그들이 다 이스라엘 사람인것은 아니며,

7 또한 아브라함의 씨라고 해서 그들 모두가 그의 자녀인 것은 아니기 때문입니다. 오직 ``이삭에게서 나야 너의 씨라고 불릴것이다.`` 라고 하셨는데,

8 그것은 육체의 자녀들이 곧 하나님의 자녀들인 것은 아니며, 약속의 자녀들만이 씨로 여겨진다는 뜻입니다. 

9 약속의 말씀은 ``내년 이맘때 내가 올것인데, 그때 사라에게 아들이 있을 것이다.``라고 한것입니다. 라고 한 것입니다.

10 그뿐만 아니라 리브가가 한 사람, 곧 우리 조상 이삭으로 말미암아 잉태하였을 때에

11 쌍둥이가 아직 태어나지도 않았고 또 무슨 선이나 악을 행하지도 않았는데( 사람을 선택하시는 하나님의 목적이 사람의 행위에 있지않고 부르시는 분께 있다는 것을 확고히 하시려고), 

12 하나님께서 리브가에게 ``큰 사람이 작은 사람을 섬길것이다.`` 라고 하셨으니

13 성경에 ``내가 야곱은 사랑하였고, 에서는 미워하였다`` 라고 기록된 것과 같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선택안에 있는 그분의 경륜을 보여준다. 모든 유대인이 이스라엘에서 태어났지만, 그들이 다 하나님께 선택을 받은것은 아니었다. 오직 이삭과 그의 후손 중 일부만 하나님께 선택을 받고 하나님의 자녀들로 여겨졌다.(롬9:7-8)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6. 18. 00:15

찬양 718회

The Return of the Glory of God to the House of Go

new song


1

Once bound by self I lived to me,

Peculiar and set, independently;

Unbuildable, no preciousness,

Just earthen and dross, heap of worthlessness.

Then light shined penetratingly

True condition exposed entirely.

Abhoring self, my desp’rate plea:

Strip me thoroughly, Lord; from self set free.


Lo, the God of glory

Has appeared and called me

To a glorious calling,

Though I was unworthy.

Lord, now for the building

Make me more than willing,

Open for Your mingling,

My all on the altar to bring.


2

His sov’reign mercy made me see

The only way in God’s economy—

The cross applied effectually;

What I am and can do must all desist.

My person of whate’er repute,

My devices, must not Christ substitute.

The center of my universe—

The all-op’rative cross; let Christ be first.


Lo, the God of glory

Has appeared and called me

To a glorious calling,

Though I was unworthy.

Lord, now for the building

Make me more than willing,

Open for Your mingling,

My all on the altar to bring.


3

Now here we are, called on to build.

As members of Christ, we are richly filled.

As He increases, we decrease;

The one new man wondrously comes to be.

Our inward being we open wide,

Let the Spirit transform and occupy;

Soak, saturate, with Christ inwrought,

Till from glory to glory we are brought.


Lo, the God of glory

Has appeared and called us

To a glorious calling,

Though we were unworthy.

Lord, now for the building

Make us more than willing,

Open for Your mingling,

Our all on the altar to bring.


4

Laid hold by vision of His house,

We build earnestly, from indiff’rence roused.

Although the world thinks us but fools,

To God, we’re exceedingly precious jewels.

Our eyes behold eternity,

Glorious destiny seen transparently.

Arise! Make haste this age to turn

That the glory longed for may soon return!


Oh, what glorious vision!

God’s will and intention—

The return of glory

To His house effulgently.

Let this vision seize us,

Measure, judge, possess us,

Till we’re built up; come, dear Lord,

Fill Your house with glory once more!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긍휼 2020.06.18 06:38  Addr  Edit/Del  Reply

    주 예수님, 영원한 하나님이신 당신께서 영광으로 나타나셔서 당신의 영광에 이르도록 우리를 부르셨습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6. 18. 00:10

지방교회 칼럼 281회

이스라엘 탐방 - 팔레스타인 땅(1)


지방교회스토리 유튜브 : https://youtu.be/8eOivixSIEA


지방교회스토리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9986042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20. 6. 18. 00:05

지방교회 진리이만나 146회

이제 신성과 인성을 가지신 하나님의 아들


성경말씀

(롬1:3~4) 하나님의 아들에 관한 것입니다. 이 아들은, 육체에 따라 말하자면 다윗의 씨에서 나셨고 거룩한 영에 따라 말하자면 죽은 사람들 가운데서 부활하시어 능력으로 하나님의 아들로 인정되셨습니다. 이분은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지방교회 이만나 유튜브 : https://youtu.be/GmpemkShOvI


지방교회 이만나 카카오TV : https://tv.kakao.com/v/409986264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