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10.08 00:10

찬양 537회

주여 내 영과 맘 목마르고


586-주여 내 영과 맘 목마르고



1- 주여 내 영과 맘 목마르고 배고파

주 앞에 나왔으니 당신 자신을 공급하소서

주만이 내 능력 생명 공급


2- 주는 내 참 음식 생명 생수 배고픔

목마름 해결하네 피곤함에서 날 소생시켜

난 읽고 기도해 주 누리네


3- 하나님 풍성이 감춰 있는 말씀인

주 또한 영으로서 내 생명 되신 하나님이니

음식인 말씀과 생수인 영


4- 주는 내 음식이 되기 위해 하늘로

부터 내려오셨고 생수 흐르도록 맞은바 돼

내 공급 되시네 내게 흘러


5- 주 이제 말씀과 생명 또 영 말씀으로

나는 공급받네 영으로 내 안에 거하는 주

당신을 영 안에 마신다네


6- 이제 또 주님을 누리고자 당신의

말씀에 나아가네 영 안에 주님을 흡수하여

배고픔 목마름 면키 원해


7- 성경 읽는 것은 주 먹는 것 내 기도는

주를 마시는 것 읽고 기도하여 주를 먹고

기도로 읽으며 주 마시네


8- 주님 자신이 곧 나의 잔치 주 말씀

내 갈증 해결하네 주의 영 내 속을 채워주네

주님을 누림이 충만하네

(후렴)

날 먹이소서 먹이소서 내 배고픔을 채워주고

목마름을 해결해 주소서 기쁨 얻도록 먹이소서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9.17 00:10

찬양 522회

넓고 깊은 주의 사랑



넓고 깊은 주의 사랑 나는 측량 못하리

바다보다 깊고 넓어 이 사랑 날 이끄네

자신 버린 그 큰 사랑 나로 주님 얻게 해

나로 주와 하나되고 주의 지체 되게 해


이 사랑의 크신 역사 말로 다 할 수 없네

이 큰 사랑 나를 주와 하나되게 하셨네

주가 나의 모든 것 돼 모든 공급 됐으니

나는 다만 주를 누려 시시 때때로 누려


이 사랑은 주님 자신 거룩하신 주 예수

내 인생의 뜻 되신 주 주만 나를 살게 해

주는 나의 생명 능력 나로 누리게 하네

나는 주의 사랑의 대상 주 은혜의 대상일세


그 무엇도 끊지 못해 영원한 우리 사랑

주와 나는 영원히 하나 그 무엇도 못 나눠

이 사랑 날 강권하니 주를 높이 찬양해

나는 주가 되고 또한 주는 내가 된다네




지방교회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09.17 06:47  Addr  Edit/Del  Reply

    아멘! 그리스도의 이 큰 사랑! 다만 주를 시시때때로 누리리! 주와 우리의 사랑, 그 무엇도 끊지 못하네! 주를 높이 찬양해!

  2. Favicon of https://local-church.tistory.com BlogIcon 스마일은혜 2019.09.17 08:44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멘
    주님을 높이 찬양합니다!!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9.04.11 00:15

찬양 410회

브니엘 동틀 때




브니엘 동틀 때

거기 야곱이 절며 걷고 있었네

주 마침내 그의

타고난 어떠함을 파쇄하셨네



이제는 다시 자신 의지 않으리

주께 기대야만 행할 수 있네

걸을 때마다 사람들은 보리라

부서진 그의 생명의 표현을



얼마나 아름다운가 그의 변화

장엄한 축복의 손 됐다네

얼마나 향기로운가 그의 성숙

하나님께 전제물 됐다네



2

우리 이길 갈 때

야곱의 하나님 체험케 된다네

생명 자라도록

수 많은 부서짐 통과해야 하네



우리 겉사람 소모되어 가지만

속사람은 매일 새롭게 되네

주님의 은혜 우릴 변화시키며

브니엘의 서광 비취게 하네



때론 우리 눈에 눈물 보이지만

그날엔 주께 감사하리라

이 모든 환경 주신 그분의 목적

우릴 성숙케 하는 것이니



주님 이 땅 위에

생명의 사람들 통해 걸어가네

주님 원하는 것

그것은 우리 생명 성장함일세



우리의 성분 감소돼야 하리라

하나님 성분 더해져야 하리

신성한 생명 매일 공급 받으며

우린 주 안에서 자라가리라



생명의 노선 안에 사는 사람들

주 예수 다시 모셔 오리라

우린 생명의 사람들 되기 원해

주 사랑하며 자라 가리라






지방교회 - 찬송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멘 2019.04.18 07:23  Addr  Edit/Del  Reply

    아멘! 우린 생명의 사람들 되기 원해! 주 사랑하며 자라 가리라!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7:50
성경말씀  
(히7:7) 두말할 필요 없이 아랫사람이 윗사람에게서 축복을 받습니다. 
(마11:11) 내가 진실로 여러분에게 말합니다. 여자에게서 태어난 사람들 중 침례자 요한보다 더 큰 사람이 일어난 적이 없습니다. 그러나 천국에서는 가장 작은 사람도 요한보다 큽니다. 

 오늘의 만나 

 히브리서 7장 7절에서 우리는 윗사람이 아랫사람을 축복하는 축복의 원칙을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은 단지 나이의 문제가 아닙니다. 그것은 그리스도의 분량의 문제입니다. 우리는 그리스도의 분량에 따라 크거나 작은 것입니다. 요한이 그보다 앞서 일어났던 사람들보다 더 큰 것은 그가 그리스도와 매우 가까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아브라함도 크기는 했지만 그는 그리스도를 보지 못하였습니다. 하지만 침례 요한은 그를 보았습니다. 그러나 요한은 그리스도와 가까이 있기는 했지만 그 안에 그리스도를 담지는 못했습니다. 그러나 우리 모두는 그리스도가 우리 안에 있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심지어 우리는 내게 사는 것이 그리스도니(빌1:21)라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침례 요한보다, 그보다 앞서 간 모든 사람들보다 더 그리스도와 가까이 있습니다. 우리가 큰 자인지 작은 자인지는 우리의 그리스도의 분량에 달려 있습니다. 여러분이 그리스도를 많이 소유할 때 여러분은 큰 자입니다. 그리스도를 많이 소유함으로 말미암아 우리가 다른 사람들보다 큰 자라면 우리는 그들을 축복할 자격이 있습니다. 언제나 큰 자가 작은 자를 축복하기 때문입니다. 큰 자는 다른 사람들에게 줄 수 있는 많은 그리스도의 분량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만일 여러분이 나보다 크다면 그것은 나보다 많은 그리스도의 몫을 가지고 있음을 뜻합니다. 다른 사람들을 축복하는 것은 그들에게 그리스도를 공급한다는 의미입니다. 그리스도의 작은 분량을 가진 사람들은 더 큰 분량을 가진 사람들의 축복을 필요로 합니다. 우리는 참예하고 누리는 그 그리스도로 다른 사람들을 축복합니다. 우리가 그리스도를 더 많이 누릴 때 다른 사람들에게 공급할 수 있는 더 많은 그리스도를 ! 갖습니다 . 이렇게 그리스도를 공급하는 것이 축복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6 14:55
성경말씀 

 (수7:16) 이에 여호수아가 아침 일찍이 일어나서... 

 오늘의 만나  

아침 일찍 일어나는 것은 믿는 이들의 첫 번째 습관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음식을 먹을 때에 하나님께 감사하는 것을 일종의 습관이라 할 수 있고 주일에 집회에 가는 것 또한 습관이며 아침 일찍 일어나는 것은 믿는 이들이 더욱 갖추어야 할 습관 중의 하나입니다. 아무튼 믿는 이들은 이런 습관을 양성시켜야 합니다. 어떤 사람은 믿은 지 수년이 되었는데도 아침에 일찍 일어나는 축복과 은혜를 누린 적이 한 번도 없을 수 있습니다. 이것은 매우 가련한 일입니다. 우리가 이 은혜를 얻고자 한다면 일찍 일어나는 공과를 잘 배워야 합니다. 만일 많은 형제자매들이 함께 아침 일찍 일어나기를 배운다면 교회는 전진 할 것입니다. 이렇게 함으로써 한 형제가 빛을 얻을 때 교회 전체가 빛을 얻게 됩니다. 한사람이라도 빛을 조금 더 얻는다면 교회가 전체적으로 풍성해질 것입니다. 교회가 빈곤한 이유는 머리로부터 공급을 받는 사람이 너무 적기 때문입니다. 만일 개개인 성도가 머리로부터 무언가를 얻는다면 그 얻은 것이 많지 않다 하더라도 모두 합하면 매우 풍성하게 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4 18:10
성경말씀  

(요21:5~6)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어린 자녀들이여, 여러분에게 먹을 물고기가 좀 있습니까?”하고 하시니, 그들이 대답하였다. “없습니다.” 예수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물을 배 오른편에 던지십시오. 그러면 잡힐 것입니다.” 그래서 제자들이 그물을 던졌더니, 고기가 너무 많아서 그물을 끌어올릴 수 없었다. 

 오늘의 만나

 
 주님께서 돌아가신 후에 그들은 바다로 가지 말았어야 했습니다. 대신에 그들은 그들의 영 안에 머물러야 했습니다. 그들은 그들 안에 계시는 생명 공급에서 벗어나게 되었습니다. 비록 그들은 밤새도록 고기를 잡았지만 아무것도 잡지 못했습니다. 그들은 한 마리의 고기도 잡지 못한 극한 상황에 대해서 낙심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예수님께서 오셨습니다. 그분이 오심으로써 그분이 그들의 생명 공급이셨음을 그들에게 나타내신 것입니다. 주 예수님은 생명 공급이 어디에 있는지 깨닫게 해주기 위해 그들을 훈련시키고 계셨습니다. 생명 공급은 바다, 곧 세상에 있지 않고 우리 안에 있습니다. 우리는 이 근원에서 어떤 사람이나 어떤 다른 것으로 벗어나서는 안 됩니다. 매일매일 우리는 생명 공급이신 부활하신 그리스도에 의해 살 필요가 있습니다.
출처 : 삶을 가꿔 주는 선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9:50
고후13:14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하나님의 사랑과 성령의 교통이 여러분 모두와 함께하기를 바랍니다. 요6;63  생명을 주시는 분은 그 영이십니다. 욱체는 무익합니다. 내가 여러분에게 한 말이 영이요 생명입니다. 오늘낭 회복 안에서 우리의 일은 사람들에게 하나님을 공급하는 것이다. 물론 우리는 죄인들을 구원하고,성도들을 양욱하며, 그들을 온전하게 해야 한다. 그러나 중요한 문제는 우리가 다른 사람들에게 하나님을 공급하는 것이다. 우리가 공급하는 하나님은 단지 건축하시는 하나님만이 아니다. 그분은 또한 건축되신 하나님이시다. 만일 우리가 이런 식으로 하나님을 공급하는 데에 실패한다면, 우리의 일은 나무와 풀과 짚일 것이다.

'성경말씀누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말씀  (0) 2018.05.13
오늘의 누림  (0) 2018.05.13
오늘의 말씀  (0) 2018.05.13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9:25
성경말씀  

(롬6:5) 우리가 그분의 죽음과 같은 모양 안에서 그분과 연결되어 자랐다면, 또한 그분의 부활과 같은 모양 안에서도 그분과 연결되어 자랄 것입니다. 

 오늘의 만나

 
 로마서 6장 5절의 ‘그분과 연결되어’라는 말은 유기적인 연합을 암시합니다. 그 의미는 아주 풍성합니다. 그것은 피부 이식에 비유할 수 있는데, 외과 의사는 환자의 다리에서 살 한 점을 잘라내어 그의 팔에 붙입니다. 몇 일 후에 다리에서 잘라낸 피부는 팔의 살과 함께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생명의 성장이 일어날 것입니다. 우리는 주 예수님께 접붙임 되어, 그분의 생명과 그분의 풍성을 공급받습니다. 성장은 우리가 그분을 누릴 때 일어납니다. 접붙임은 살아 있는 나무에 살아 있는 나무를 접붙여야 하며, 연합은 연결뿐만 아니라 더 좋은 나무의 생명의 풍성을 누리는 가지와 함께 유기적으로 자라는 것입니다. ‘연결과 성장’은 성공적인 접붙임을 위해 필수불가결합니다. 만일 두 조각의 살점이 접붙인 후 함께 자라지 않는다면, 몇 일 내에 접붙혀진 피부는 썩게 될 것입니다. 함께 연결되는 것은 성장을 가져올 것이며 그럴 때 두 생명은 하나됩니다.
출처 : 생명메시지3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달콤한 지방교회 스토리 2018.05.13 19:10
성경말씀 

 (엡3:8) 하나님께서 모든 성도들 중에 가장 작은 이보다 더 작은 나에게 이 은혜를 주신 것은 그리스도의 측량할 수 없는 풍성을... 

 오늘의 만나

 
 무엇이 우리를 자라게 합니까? 그것은 합당한 영양분을 섭취함에 의해서입니다. 만일 약간의 살이 우리의 몸에서 떨어져 나가고 그 위에 또 다른 살을 접붙인다면, 몇일 내에 그 접붙인 살은 새로운 위치에서 그 살의 일부가 될 것입니다. 그러나 영양분이 없다면 어떤 살도 그 몸에서 함께 자랄 수 없습니다. 둘 다 유기적이지만 그것들은 영양분이 필요합니다. 우리의 영양소는 측량할 수 없는 그리스도의 풍성입니다. 우리가 그분을 살고 그분이 우리의 몸 안에서 확대될 때, 우리 모두는 그분의 몸으로 함께 자랄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그리스도 안에 참여하기를 배워야 합니다. 만일 우리 모두가 지식의 범주 안에 있다면, 그 결과는 분쟁이 될 것입니다. 다른 면에서 우리가 그리스도를 우리의 음식과 음료로 누린다면, 그분의 측량할 수 없는 풍성이 우리를 자라게 하고 그 결과는 교회가 될 것입니다.
출처 : 생명메시지3


댓글을 달아 주세요